전기안전공사, 전통시장 등 1만4천여곳 특별 안전점검 실시
상태바
전기안전공사, 전통시장 등 1만4천여곳 특별 안전점검 실시
  • 임춘호 기자
  • 승인 2020.01.14 13: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전기안전공사가 민족 최대의 명절인 설을 앞두고, 전기재해 예방을 위한 특별 안전관리 활동에 들어갔다. 

공사는 설 연휴가 끝나는 27일까지 전국 전통시장, 대형마트, 백화점, 병원, 숙박시설 등 화재취약 다중이용시설 1만4048여 곳에 대해 특별 안전점검을 실시한다.

이와 함께 대규모 화재나 정전사고 발생 시 신속한 복구, 지원을 위해 상황근무 체계를 강화하고, 전기안전 콜센터(1588-7500)를 24시간 운영한다.

또 안전관리체계 확인을 위해 다중이용시설 등 취약시설 10개소에 대한 임원 불시 현장점검을 진행하며, 13일부터 17일까지 사업소별로 전기안전 강조 주간을 운영한다.

한편, 공사는 이번 대책과 별도로, 23일까지 유관기관과 합동으로 점검반을 편성, 시민들의 이용이 급증하는 대형유통시설 등 2000여 개소에 대한 특별점검도 펼쳐나갈 계획이다.

[한국전기안전공사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