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통위, 혁신형 중소기업 방송 광고 제작 지원
상태바
방통위, 혁신형 중소기업 방송 광고 제작 지원
  • 임춘호 기자
  • 승인 2020.01.20 11: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송통신위원회는 한국방송광고진흥공사(코바코)와 함께 올해 혁신형 중소기업 방송광고 활성화 지원 사업으로 총 70개 중소기업에 제작비 17억2000만원을 지원한다고 20일 밝혔다.

방통위는 TV 광고 36개와 라디오 광고 34개 등 중소기업에 광고 제작비를 지원할 계획이다.

지원 대상이 되는 혁신형 중소기업은 벤처, 이노비즈, 메인비즈, 그린비즈, 녹색인증 중소기업과 글로벌지식재산(IP)스타기업, 지식재산경영인증기업, 사회적기업, 예비사회적기업, 두뇌역량우수전문기업 등이다.

심사를 거쳐 지원 대상으로 선정되면 TV 광고는 제작비의 50% 범위에서 최대 4500만원까지, 라디오 광고는 제작비의 70% 범위에서 최대 300만원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혁신형 중소기업은 방송 광고 제작비 지원 외에도 지상파 방송사와 종합편성채널로부터 방송 광고 송출비를 최대 70%까지 할인받을 수 있다.

방통위는 또 중소기업의 방송 광고 제작을 체계적으로 지원하기 위해 광고 교육과 원스톱 컨설팅에 총 3500만원을 투입할 예정이다.

방송 광고 제작비 지원을 받으려는 혁신형 중소기업은 이달 20일부터 다음 달 7일까지 코바코의 중소기업 지원사업 전용 홈페이지(http://kobaco.co.kr/smad)에서 신청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