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남기 "2% 경제성장률...시장의 심리적 마지노선 지켜"
상태바
홍남기 "2% 경제성장률...시장의 심리적 마지노선 지켜"
  • 이권진 기자
  • 호수 0
  • 승인 2020.01.22 10: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반등발판 마련 강조...소재·부품·장비 경쟁력위원회 주재

[중소기업뉴스=이권진 기자]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22일 "(지난해) 연간 2% 성장은 시장의 심리적 마지노선을 지켜냈다는 의미가 있다"고 평가했다.

홍 부총리는 이날 오전 인천 소재 정밀화학소재기업 경인양행에서 소재·부품·장비 경쟁력위원회를 주재하며 "2%대 성장을 통해 시장의 우려를 차단했고 경기반등 발판 마련에 대한 자신감을 가지는 계기가 될 것으로 생각한다"고 밝혔다.

그는 "당초 정부가 제시한 목표를 이루지는 못했지만, 대내외적으로 이중고가 겹친 상황에서 국민과 기업의 절박한 노력과 땀으로 나타났다"고 설명했다.

지난해 4분기 성장률에 대해서는 "하반기로 갈수록 성장세가 개선되는 모습"이라며 "민간에서 2분기 연속 전기 대비 성장을 이어간 것도 매우 긍정적 신호"라고 강조했다.

지난해 4분기 성장률은 전기 대비 1.2%, 전년 동기 대비 2.2% 성장했다. 이에 따라 지난해 연간 성장률은 2.0%로 집계됐다.

이번 성장률 집계는 지난 22일 한국은행이 발표한 실질 국내총생산(GDP) 속보치 통계에서 나왔다.

2.0% 성장은 글로벌 금융위기 여파가 미친 2009년(0.8%) 이후 10년 만에 가장 낮은 경제 성장세다. 잠재성장률(한은 추산 2.5∼2.6%)에도 크게 미치지 못하는 수준이다.

다만 4분기 성장률이 건설투자 증가와 정부 재정집행 효과에 힘입어 기대 이상의 성적을 내면서 2.0% 성장은 가까스로 지켰다는 게 한은의 분석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