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중앙회, '산업부장관 초청 중소기업인 간담회' 개최
상태바
중기중앙회, '산업부장관 초청 중소기업인 간담회' 개최
  • 임춘호 기자
  • 승인 2020.01.30 14:12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업, 통상, 에너지 분야 35개 중기 현안 정책과제 논의
30일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에서 열린 산업부장관 간담회에서 참석자들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30일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에서 열린 산업부장관 간담회에서 참석자들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중소기업중앙회(회장 김기문)는 30일(목) 14시, 「성윤모 산업부장관 초청 중소기업인 간담회」를 개최하여 중소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한 산업, 통상, 에너지 분야 등 주요 정책개선과제를 논의했다.

성윤모 장관은 2018년 산업부 장관 취임 이후 두 번째로 중소기업중앙회를 방문하여 중소기업인과의 간담회를 가졌으며, 중소기업계에서는 ▲김정태 메인비즈협회 회장, ▲전현경 IT여성기업인협회 회장 등 중소기업단체협의회와 ▲권혁홍 한국제지공업협동조합 이사장, ▲배조웅 한국레미콘공업협동조합연합회 회장 등 중앙회 회장단을 비롯한 중소기업인 30여명이 참석했다.

간담회에서는 산업정책, 중소기업지원, 표준․인증, 에너지 분야에 대한 35개 현안과제를 중심으로 다양한 현장의 목소리가 전달됐다.

산업정책, 중소기업지원 분야에서는 ▲소재부품장비 분야 상생협력 기술개발 활성화 ▲중소기업 해외진출 지원을 위한 CEPA 국가 확대 ▲원료재생업의 제조업 분류 지원 ▲뿌리산업 현장 전문인력 교육기관 설립 ▲대기업의 국내 동산업 중소기업제품 구매 확대 등을 건의했다.

표준․인증 분야에서는 ▲KS 인증기관의 심사와 시험업무 동시 수행에 따른 기업 부담 가중 ▲서비스 단체표준 활성화 기반 구축 ▲단체표준 업무 전담기관 지정 관련 법적 근거 마련 ▲해외 안전인증 및 특허 등 상호 교차승인제도 확대 등이 건의되었다.

에너지 분야에서는 ▲가행광산 전문광해방지사업자 등록기준 완화 요청 ▲정유사 사후정산 관행 개선 건의 ▲중소․중견기업 전용 전기요금제 도입 ▲제주도 내 LNG 보급 확산에 다른 중소 LPG 산업 지원 요청 등이 있었다.

김기문 중기중앙회장은 “일본 수출규제 등에 대응하여 소재․부품․장비 산업 자립화를 위한 중소기업들과 정부의 노력에 감사”의 뜻을 전하고, “수요․공급기업과 정부, 유관단체 모두 단기 성과에 매몰되지 않는 꾸준한 추진동력 유지”를 강조했다.

아울러, 기업의 혁신역량 강화를 위한 “환경․노동규제의 완화” 및 “대중소기업 거래관행 개선 및 상생협력의 확산”을 위한 정부의 관심과 지원을 요청했다.

이에 대해 성윤모 산업부 장관은 “우리 경제가 위기를 기회로 전환하고 혁신성장을 가속화하기 위해서는 대한민국 경제의 근간인 중소기업의 역할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강조하였으며, “소재․부품․장비 100대 핵심품목 공급 안정화, 수요-공급 기업간 협력모델 발굴 및 지원을 통해 흔들리지 않는 산업구조를 확립해 나가겠다”고 설명했다.

이어 “1분기 수출 플러스 전환과 수출 체질 개선을 위해 총력 지원체계를 가동해, 중소기업이 우리 수출에 주력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틱을잃었나 2020-01-31 21:52:57
나도들었음 횡령 멍 많다고 들었음 국 가 비리 대 마 왕

헹수 2020-01-31 21:48:46
전현경 비리 많다고 들었는데 매 장 도 잘시킨다고함 무서운 여자 조심하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