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백신 및 치료제 개발 위한 확진자 혈액·항체 확보 및 활용 연구 개시
상태바
코로나19 백신 및 치료제 개발 위한 확진자 혈액·항체 확보 및 활용 연구 개시
  • 임춘호 기자
  • 호수 0
  • 승인 2020.02.17 15: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질병본부, 확진환자 혈액·항체 자원 확보 및 치료제·백신 개발하는 연구과제 긴급 공고

질병관리본부는 코로나19의 치료제 및 백신 개발을 위한 연구 과제를 17일 긴급 공고한다고 밝혔다.

이번 연구는 올해 4억5700만원을 투입해, 코로나19 확진자의 혈액 자원을 확보해 치료제 개발에 필요한 항체후보물질을 발굴 및 백신 개발을 위해 확진자 대상 면역학적 특성, 평가기술 개발 등을 연구하는 것이다.

연구 과정에서 확보되는 혈액 등 연구자원은 국내 학계 및 기업 등과 협력연구를 통해 공유함으로써, 치료제와 백신 개발을 지원할 계획이다.

이번 공고는 지난 5일 발표된 코로나19 치료제 및 백신개발 연구 착수 계획에 따른 것으로, 총 4개 과제가 학술연구 개발용역의 형태로 진행될 예정이다.

코로나19 현안 학술연구용역 과제 공고 목록 [질병관리본부 제공]
코로나19 현안 학술연구용역 과제 공고 목록 [질병관리본부 제공]

공고 기간은 17일부터 26일까지며, 상세내용은 질병관리본부(https://www.cdc.go.kr)와 보건복지부 보건의료기술 종합정보시스템(https://www.htdream.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국립보건연구원은 그간 국내 신·변종 바이러스 대응 연구를 통해 메르스(MERS) 치료 항체 및 진단제 개발기술 확보 등 성과를 이룬 바 있다. 

국립보건연구원 김성순 감염병연구센터장은 “확진환자의 혈액과 항체 자원을 확보하여 협력연구를 통해 공유함으로써, 임상 적용이 가능한 코로나19 치료제 및 백신을 개발을 촉진하는 데 중요한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되며, 국내 기업, 의료계 및 학계의 적극적인 참여와 협력을 당부드린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