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용재협회, 유진기업은 유통 시장에서 철수해라
상태바
산업용재협회, 유진기업은 유통 시장에서 철수해라
  • 이상원
  • 호수 0
  • 승인 2020.02.19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산업용재협회, 19일 기자회견 개최
유진기업이 대형유통망 진출하면 자영업자는 폐업할 수 밖에 없는 실정

한국산업용재협회가 유진기업의 산업용재 유통시장 진출에 다시 한번 반대의사를 표명했다.
산업용재협회는 19일 오전 11시 중소기업중앙회에서 유진기업의 유통시장 진출을 규탄하는 기자회견을 개최해 의사를 밝혔다.

약 3000여개의 회원사를 보유하고 있는 산업용재협회는 유진기업의 산업용재 유통시장 진출에 반대하는 투쟁을 펼친 결과, 유진의 대형유통망인 '에이스홈센터 금천점'의 개점을 3년 연기시키는 사업조정 권고안을 이끌어낸 바 있다.
하지만 유진기업이 사업조정에 대해 행정소송을 제기해 대법원 판결만 앞두고 있는 상황이다.

19일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에서 산업용재업계 관계자들이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19일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에서 산업용재업계 관계자들이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산업용재협회는 유진기업이 막대한 자금력과 대형로펌을 동원해 1,2심에서 승소했다고 주장하면서, 유진이 전국 각 중요거점 지역에 계속해서 대형 마트를 개설하여 약 100여 점포를 계획하고 있기에 개설 점포가 늘어날수록 기존 각 지역에서 생업을 영위하고 있는 모든 자영업자들은 폐업할 수밖에 없는 실정이라고 목소리를 높혔다.

또한 협회는 유진기업의 유통망 진출을 저지하기 위해 유투브 등을 활용한 대국민 홍보활동과 신설매장 앞 집회, 청와대 1인 시위 등을 진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