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영쇼핑, '게릴라 방송' 마스트 15만개… 10분만에 완판
상태바
공영쇼핑, '게릴라 방송' 마스트 15만개… 10분만에 완판
  • 임춘호 기자
  • 호수 0
  • 승인 2020.02.19 14: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스크 ·손소독제 제품 확보하는 대로 매일 방송 예정

19일 공영쇼핑이 진행한 마스크 게릴라 방송에서 15만개(5000세트)가 완판됐다. 공영쇼핑은 마스크 및 손소독제가 확보되는 대로 추가 방송을 매일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날 방송한 ‘뉴네퓨어 KF94 황사방역마스크’는 코로나 19로 인해 수요가 급증하고 있는 가운데 수급 안정화를 위해 긴급 편성했다.

가격은 시중보다 저렴한 개당 830원꼴(1세트 30개, 2만4900원)로 배송비 등 기본 경비만 포함된 가격으로 판매했다.

마스크는 시간을 미리 알리지 않고 게릴라 형식으로 방송했으며, 고연령층인 50~60대 이상 고객층을 위해 ARS 전화 및 상담전화로만 주문이 가능하도록 했다.

최대한 많은 고객이 구매할 수 있도록 1가구 1세트로 구매 수량도 제한했다.

연령별로 보면 40대 이상의 총 구매 비율이 77%를 차지했다. 각각 30대 16%, 40대 37%, 50대가 26%로 전 연령에서 고루 구매한 것으로 나타났다.

공영쇼핑은 지난 17일 ‘점프리 손소독제’ 2만개(4000세트)를 게릴라방송으로 판매해 14분만에 매진된 바 있으며 당시 50대 이상의 구매율은 약 70%를 차지했다.

공영쇼핑 관계자는 “국민들의 건강과 안전을 위한 필수품이된 마스크와 손소독제를 확보하는 대로 매일 판매 방송을 할 수 있도록 준비 중”이라며, “코로나19의 위기 상황 속에서 품귀 현상을 겪고 있는 마스크 및 손소독제의 가격 안정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