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중앙회, 더불어민주당에 제21대 총선 중소기업 정책과제 전달
상태바
중기중앙회, 더불어민주당에 제21대 총선 중소기업 정책과제 전달
  • 이상원
  • 호수 0
  • 승인 2020.02.20 15: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기문 중기중앙회장, "21대 국회가 '중소기업 국회'가 되길 희망"
14개 중소기업단체, "中企협동조합 활성화, 환경규제 개선 등 반드시 총선과제에 반영되야"
더불어민주당 선대위, 경제단체 중 최초로 중기중앙회 방문

중소기업중앙회(회장 김기문)를 비롯한 14개 중소기업단체는 총선 공약에 반영될 수 있도록 협조를 요청했다.

더불어민주당에서는 이낙연 공동상임선대위원장을 비롯해 조정식 정책위원회의장 등 6명이 참석하였으며, 중소기업계에서는 김기문 중소기업중앙회장, 박미경 한국여성벤처협회장, 서병문 한국주물공업협동조합 이사장, 권혁홍 한국제지공업협동조합 이사장 등을 비롯한 중소기업단체장 40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중소기업계는 △미래 성장동력 확보를 위한 기반 마련 △대·중소기업 상생 및 공정경제 확립 △중소기업의 지속성장을 위한 생태계 조성 △중소기업협동조합 활성화 △서민경제 회복을 위한 소상공인 활력 제고 △더 많은, 더 나은 일자리를 위한 환경 조성 등 주제별 정책과제를 설명했다.

김기문 중소기업중앙회 회장이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공동상임선대위원장에게 '제21대 총선 정책과제- 제21대 국회에 전하는 중소기업계 제언'을 전달하고 있다.
20일 중소기업중앙회 이사회 회의실에 개최한 '제21대 총선 중소기업 정책과제 전달식'에서 김기문 중소기업중앙회 회장이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공동상임선대위원장에게 '제21대 총선 정책과제- 제21대 국회에 전하는 중소기업계 제언'을 전달하고 있다.

 

특히 △중소기업자 지위 인정 등 중소기업협동조합 활성화 △화평법·화관법 등 환경 규제 개선 △대·중소기업 상생 몇 공정경제 확립은 반드시 제21대 국회에서 해결해야 한다고 강조하였다.

김기문 중기중앙회장은 “어려운 경제위기를 극복하고 기업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중소기업에게 꼭 필요한 건의를 모아 이번 정책과제집에 담았다”면서,“우리나라 경제의 근간인 중소기업에게 힘이 될 수 있도록 이번 총선을 통해 중소기업 현장의 목소리를 적극 반영하는 ‘중소기업 국회’가 될 수 있기를 희망하며, 20대 국회가 종료되기 전에 이번 임시국회에서 국회에 계류 중인 중소기업 관련 경제입법도 조속히 통과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