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학기 용품, 아동용 봄철 의류 등 36개 제품 리콜 명령
상태바
신학기 용품, 아동용 봄철 의류 등 36개 제품 리콜 명령
  • 임춘호 기자
  • 호수 0
  • 승인 2020.02.21 01: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표원, 봄철 소비수요가 급증하는 제품에 대한 안전성조사 결과 발표
국가기술표준원이 봄철 새학기를 맞아 학용품, 가방 등 수요가 급증하는 19개 품목 592개 제품을 대상으로 안전성 조사를 실시했다.
 
그 결과 유해 화학물질 검출 등 법적 안전기준을 위반한 36개 제품을 적발, 해당 제품 사업자에 수거 등 리콜명령을 내리고, 안전기준은 적합했지만 KC마크나 제조년월 등의 표시 의무를 위반한 제품에 대해서는 개선을 권고했다고 20일 밝혔다.
 
리콜명령 대상 제품의 주요 결함 내용은 다음과 같다.
 
▶ 학용품
제품 금속 코팅부위에서 납 기준치를 최대 1242배 초과한 실로폰, 프탈레이트계 가소제 기준치를 231배 초과한 마킹펜 등 9개 제품이 법적 안전기준치를 초과했다.

 
▶ 아동용 가방
지퍼 손잡이에서 프탈레이트계 가소제 기준치를 212배 초과한 제품, 큐빅 장식에서 납 기준치를 10배 초과한 것 등 11개 제품이 적발됐다.

 
▶ 실내화
겉면 장식품에서 프탈레이트계 가소제 기준치를 최대 356배 초과한 제품 등 3개가 리콜명령을 받았다.

 
▶ 전동킥보드
KC인증 당시와 다른 배터리 등으로 부품을 무단 변경한 2개 제품이 적발됐다.

▶ 승용완구 등
바닥재에서 프탈레이트계 가소제 기준치를 최대 249배 초과한 승용완구 자동차 등 2개 제품이 수거 명령을 받았고, 롤러스포츠용 보호장구 2개 제품은 부상 방지를 위한 충격 흡수 기능이 기준치를 미달했다.

 
▶ 의류, 신발 등
유ㆍ아동 의류는 지퍼 부위에서 프탈레이트계 가소제가 기준치를 최대 6배 이상 초과한 제품 등 3개가, 신발류에서는 앞창에서 프탈레이트계 가소제 최대 8배 이상 검출된 운동화 등 2개 제품이 각각 적발됐다.
 
국표원은 이번 리콜 명령을 받은 36개 제품의 판매를 원천 차단하기 위해 제품안전정보센터(www.safetykorea.kr)와 행복드림(www.consumer.go.kr)에 제품정보를 공개했다.
 
이와 함께 수거되지 않은 리콜 제품을 발견하면 국민신문고나 한국제품안전관리원(02-1833-4010)으로 신고해 줄 것을 당부했다.
 
리콜명령대상 제품목록 [산업통상자원부 제공]
리콜명령대상 제품목록 [국가기술표준원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