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달러 환율 1,220.5원 출발… 숨 고르기 하락 흐름
상태바
원/달러 환율 1,220.5원 출발… 숨 고르기 하락 흐름
  • 중소기업뉴스
  • 호수 0
  • 승인 2020.02.25 09: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일 1220원대로 치솟았던 원/달러 환율이 25일 오전 하락했다.

이날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오전 9시 18분 현재 전일 종가에서 4.4원 내린 달러당 1215.8원에 거래되고 있다.

환율은 0.3원 오른 1220.5원에 거래를 시작해 장 초반 하락세로 전환했다.

코로나19 확산 우려에 지난 4거래일 동안 원/달러 환율이 30원이나 급등한 만큼, 이날은 숨 고르기 장세에 들어간 모습이다.

밤사이 뉴욕 역외차액결제선물환 시장에서도 원/달러 환율은 약보합세를 나타냈다. 코로나19가 크게 확산한다는 우려 속에 뉴욕증시의 주요 지수는 폭락했으나, 원/달러 환율에는 이미 상당 부분 반영됐기 때문이다.

코스피지수도 0.17% 하락 출발했으나 장 초반 강세로 전환했다.

백석현 신한은행 연구원은 "역외시장에서 원화 가치가 소폭 반등했고, 코스피도 플러스로 올라선 상황"이라며 "원화를 저가 매수하는 움직임이 나타나면서 원/달러 환율이 하락했다"고 말했다.

원/엔 재정환율은 같은 시각 100엔당 1095.97원으로 전 거래일 오후 3시 30분 기준가(1093.61원)에서 2.36원 올랐다.

 

 

 

 

 

 

[연합뉴스 제공]
[연합뉴스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