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유동인구 많은 을지로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상태바
서울 유동인구 많은 을지로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 손혜정 기자
  • 호수 2252
  • 승인 2020.02.26 14: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KT 직원 코로나19 1차 양성 판정…2차 검진 중

서울에서 유동인구가 많기로 손꼽히는 을지로에 확진자 소식이 전해졌다.


을지로 SKT 타워에 근무하던 SK텔레콤 직원이 26일 코로나 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1차 검진에서 양성 판정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오전 SK텔레콤은 질병관리본부로부터 해당 내용을 통보받고, 건물 내 남아 있는 직원을 내보낸 뒤 서울 중구 을지로에 있는 SKT 타워를 폐쇄했다. SK텔레콤은 이날 오전부터 28일까지 3일간 건물 출입을 제한하고 방역을 시행한다.


SK텔레콤은 현재 해당 직원과 긴밀하게 접촉한 직원을 파악 중이며, 밀접 접촉자는 2주간 자가 격리와 재택근무를 하도록 지시했다. 현재 해당 직원은 2차 검진을 받는 중이다. 현재까지 이 직원의 감염 경로는 확인되지 않았다. SK텔레콤은 전날부터 재택근무에 돌입, 전 임직원의 80∼90%가량이 1주일간 재택근무를 하던 상황이었다.


한편, 을지로는 서울의 대표적 오피스 상권으로 하루 유동인구가 6만2000명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