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 곡성, 노란우산 희망장려금 제도 시행
상태바
전남 곡성, 노란우산 희망장려금 제도 시행
  • 손혜정 기자
  • 호수 2254
  • 승인 2020.03.09 13: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郡, 관내 소기업 신규가입자에 적용
지난 2일 김석원 광주전남중소기업회장(왼쪽)과 유근기 곡성군수가 협약식 후 기념촬영하고 있다.
지난 2일 김석원 광주전남중소기업회장(왼쪽)과 유근기 곡성군수가 협약식 후 기념촬영하고 있다.

전남 곡성군이 노란우산 신규 가입자에게 월 납부금을 지원하는 희망장려금 지원제도를 시행한다.

중소기업중앙회와 전남 곡성군은 지난 2일 곡성군청에서 노란우산 희망장려금 지원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어려운 경제 여건 속에서 힘들어하는 소기업·소상공인을 지원하기로 했다.

곡성군 노란우산 희망장려금 지원제도는 올해 11일 이후 신규 가입자부터 적용되며, 지급 대상은 관내 연 매출 3억원 이하 소기업·소상공인이다.

노란우산에 가입 시 희망장려금 신청서를 함께 제출하면, 매월 가입자가 납부하는 부금과 함께 월 1만원(최대 12만원)을 곡성군에서 함께 적립해 준다. 특히 전남도 희망장려금 지원사업과도 연계해 시행할 예정이다.

유근기 곡성군수는 계속되는 경기 침체와 코로나19 영향으로 인한 지역경제 피해를 최소화하고 영세 소상공인의 사회안전망 구축의 필요성을 절감했다이번 노란우산 희망장려금 지원사업을 통해 곡성 소재 소상공인들의 경제적 안정을 보장하고 도움이 되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날 협약식에 참석한 김석원 광주전남중소기업회장도 어려운 시기에 노란우산제도의 가입의 문턱을 낮춰줘 감사하다지역 소상공인의 안정을 위해 계속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노란우산은 중기중앙회에서 운영하고 있는 공적 공제제도로 소기업·소상공인이 스스로 퇴직금(공제부금)을 적립해 폐업·노령 등에 따른 생계위험으로부터 생활안정을 기하고, 사업재기의 발판을 마련하기 위한 공제제도다.

가입자는 연 최대 500만원 소득공제, 공제금에 대한 압류금지, 복리이자, 무료 상해보험 가입 등 다양한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