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中企 근무 청년 1000명에 기쁨카드
상태바
부산시, 中企 근무 청년 1000명에 기쁨카드
  • 손혜정 기자
  • 호수 2254
  • 승인 2020.03.09 14: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시는 중소기업에 근무하는 부산 청년의 근로 의욕 고취를 위해 부산 청년 일하는 기쁨 카드 지원 사업을 시행한다고 지난 1일 밝혔다.

이 사업은 중소기업에 근무하는 청년 1000명을 선정해 문화와 여가 활용, 자기계발 등에 사용할 수 있도록 1인당 100만원의 복지 포인트가 담긴 카드를 제공하는 방식으로 추진된다. 신청 대상은 2018년 이후 부산 소재 중소기업 신규 입사 후 3개월 이상 재직 중인 부산에 거주하는 청년(1834)이다. 기준 중위소득 150% 이하 조건이 있으며, 부산 청년 플랫폼과 부산 일자리정보망에서 신청할 수 있다.

정부와 부산시 재정지원 일자리 사업과 중복 지원은 안 된다. 기쁨 카드 지원 사업에 선정된 청년은 문화 여가, 자기계발, 건강관리 분야에 사용할 수 있는 1인당 총 100만원 포인트를 연 2회 분할 지급받는다. 포인트는 온·오프라인에서 사용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