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확산 방지 헌신하다 사망한 공무원 2명 '포스코 히어로즈' 선정
상태바
코로나19 확산 방지 헌신하다 사망한 공무원 2명 '포스코 히어로즈' 선정
  • 임춘호 기자
  • 승인 2020.04.01 2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스코청암재단, 전주시청 故 신창섭 주무관, 성주군청 故 피재호 계장 유족들에게 자녀 장학금 전달

전국적으로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하는 상황에서 지역과 시민의 안전을 위해 최선을 다한 2명의 공무원의 살신성인의 자세가 우리사회의 귀감이 되고 있다.

포스코청암재단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전국적인 비상상황에서 시민의 건강과 생명을 지키기 위해 최선을 다해 공무를 수행하다 사망한 공무원 2명을 '포스코히어로즈'로 선정하고 유가족에게 자녀 장학금을 전달했다.

'포스코히어로즈펠로십'은 포스코의 기업이념인 ‘더불어 함께 발전하는 기업시민’에 입각해 국가와 사회정의를 위해 살신성인의 자세로 자신을 희생한 의인이나 의인의 자녀가 안정적으로 학업을 계속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장학사업이다.

이번 포스코히어로즈로 선정된 전주시청 총무과 소속 故 신창섭 주무관은 지난달 20일 전주시에서 코로나19 첫 확진자가 발생하자 사망 전날까지 공휴일은 물론 심야까지 총력을 다해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한 업무를 수행하던 중 과로로 인해 사망했다.

함께 포스코히어로즈로 선정된 성주군청 안전건설과 故 피재호 계장은 코로나19 대책본부 실무담당을 맡아 비상대응 및 방역활동을 위해 휴일도 없이 비상근무를 하던 중 피로가 누적되어 사무실에서 뇌출혈로 쓰러져 사망했다.

두 사람은 평소에도 투철한 책임감과 성실함으로 동료 직원들로부터 신망이 두터웠으며, 자녀들이 아직 어린 나이여서 주위의 안타까움을 더하고 있다.

한편, 포스코히어로즈 추천인 자격은 관공서 및 단체•일반시민이며, 주위에 국가와 사회정의를 위해 헌신한 의인이나 의인의 자녀가 있다면 재단 홈페이지(www.postf.org/ko/page/schol/heroes.do)에서 추천서를 다운받아 우편 또는 메일(posco_heroes@postf.org)로 추천하면 된다.

선발 프로세스
선발 프로세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