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인남녀 71%, 코로나19로 '언택트 소비' 증가  
상태바
성인남녀 71%, 코로나19로 '언택트 소비' 증가  
  • 임춘호 기자
  • 승인 2020.04.09 09: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확산의 여파로 대면 접촉에 대한 두려움이 커지면서 직원과 만나지 않고 비대면 형태로 소비하는 이른바 ‘언택트 소비’ 바람이 불고 있다.

구인구직 매칭플랫폼 사람인이 성인남녀 3280명을 대상으로 ‘언택트 소비 현황’에 대해 조사한 결과, 71.1%가 최근 언택트 소비가 ‘증가했다’고 답했다.

성별로 살펴보면, 여성이 76.5%로 남성(64.1%)보다 12.4%p 높았다.

언택트 소비가 증가한 요인으로는 단연 ‘코로나19 확산으로 외출을 줄여서’(71.6%, 복수응답)를 첫 번째로 꼽았다. 계속해서 ‘시간, 장소에 구애 받지 않고 소비할 수 있어서’(47.7%), ‘결제가 편리해서’(40.5%), ‘직원 및 판매원과의 접촉이 부담스러워서’(32.9%), ‘대기하지 않고 구매할 수 있어서’(28.9%), ‘키오스크로 주문 받는 가게가 늘어서’(15.6%) 등을 들었다.

이들은 언택트 소비가 전체 소비 중 차지하는 비율을 60% 수준으로 체감하고 있었다. 전체 소비의 과반 이상을 비대면 채널로 하고 있는 것.

가장 많이 하는 언택트 소비로는 ‘온라인 쇼핑’(90.3%, 복수응답)이 1위를 차지했다. 다음으로 ‘모바일 선물하기’(39%), ‘매장 내 모바일 앱 원격 주문’(26.1%), ‘온라인 계좌 개설 등 금융권 비대면 거래’(22.7%), ‘세탁 서비스 등 비대면 배달 서비스’(22.1%), ‘주유소 셀프 주유’(20.5%), ‘키오스크 구매’(18.4%), ‘드라이브스루’(14.9%) 등의 순이었다.

그렇다면, 언택트 소비에 대한 선호도는 어떨까?

전체 응답자의 10명 중 7명(69.8%)은 직원을 통하는 컨택트 소비보다 언택트 소비를 더 선호한다고 답했다.

연령대별로 살펴보면, 20대가 73.7%로 선호 비율이 가장 높았다. 계속해서 30대(69.5%), 40대(67.1%), 50대 이상(61.7%) 순으로, 나이가 어릴수록 언택트 소비를 더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언택트 소비를 선호하는 이유로는 ‘결제나 구매 절차가 간편해서’와 ‘시간과 장소에 구애 받지 않아서’라는 답변이 59.8%(복수응답)로 공동 1위를 차지했다. 다음으로 ‘대기하지 않고 구매할 수 있어서’(45.5%), ‘사람과의 대면이 불편해서’(24.8%), ‘비용이 저렴해서’(20.5%)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반면, 언택트 소비보다 컨택트 소비를 선호하는 응답자(991명)은 그 이유로 ‘물건을 직접 보고 구매하고 싶어서’(62.2%, 복수응답), ‘잘 모르는 부분에 대해 문의할 수 없어서’(44.4%), ‘직원에게 더 나은 제품을 추천 받을 수 있어서’(20.6%), ‘사람과의 소통을 좋아해서’(20.5%) 등을 선택했다.

한편, 전체 응답자의 10명 중 9명(92.7%)은 앞으로도 계속 언택트 소비가 증가할 것으로 예상하는지에 대해 ‘그렇다’고 답해, 코로나19로 촉발된 언택트 소비 열풍이 한 때의 유행이 아닌 소비 트렌드의 변화로 보는 시각이 우세한 것으로 나타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