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중앙회, 신세계백화점서 소상공인 특별전 연다
상태바
중기중앙회, 신세계백화점서 소상공인 특별전 연다
  • 손혜정 기자
  • 호수 0
  • 승인 2020.04.23 1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세계百, 「중소기업·소상공인 특별전」 개최
23일부터 29일까지 본점 지하 1층 식품행사장서

중소기업중앙회(회장 김기문)는 신세계백화점과 공동으로 23일부터 29일까지 신세계백화점 본점 지하 1층 식품행사장에서 ‘중소기업·소상공인 특별전’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의 판로개척을 위해 신세계백화점이 본점 행사장을 일주일간 과감히 제공하면서 마련된 자리이다.

특별전에는 데이웰즈(건강식품), ㈜하늘바이오(김부각), 동화푸드(젓갈), ㈜두레촌(강정바), 노란소쿠리(유자즙) 등 전국 총 20개 식품제조 관련 기업이 참여하고, 행사기간 동안 신세계백화점의 위생교육 및 방역관리를 받게 된다.


추문갑 중기중앙회 경제정책본부장은 “대기업의 통 큰 결정이 코로나19로 답답한 중소기업·소상공인의 숨통을 트여 주었다”며 “이번 특별전을 통해 중소기업 제품이 더 많은 소비자와 만나고 새로운 판로의 출발점이 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다”라고 밝혔다.


한편, 중소기업중앙회는 우수한 제품을 생산하고도 코로나19로 판로개척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소상공인을 위해 백화점 이외에도 홈쇼핑, 온라인전시회 등 다양한 판로와 연계한 지원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