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네 마트 이용객 증가...전용 배달앱 ‘로마켓’ 매출 최대 5배 증가
상태바
동네 마트 이용객 증가...전용 배달앱 ‘로마켓’ 매출 최대 5배 증가
  • 이권진 기자
  • 호수 0
  • 승인 2020.05.13 09: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대면 소비 트렌드 확대 영향

코로나19로 인해 동네 마트가 활성화되는 분위기다.

동네 마트 전용 배달앱 ‘로마켓’이 최근 가맹점 매출과 가맹점 수 증가추이를 분석한 결과, 최근 한달 새 가맹점 수는 50% 급상승했으며 매출은 최대 5배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로마켓 가맹점은 4월 8일부터 5월 8일까지 최근 한달 간 50% 증가했다. 현재 서울과 경기 수도권을 중심으로 늘어나고 있으며 부산, 대전, 제주 등 전국 지역에서도 가입이 활발히 이뤄지고 있다.

로마켓은 최근 가맹점수 급상승 요인으로 코로나19 이슈로 인한 ‘비대면 소비 트렌드 확대’를 꼽았다.

코로나19로 가까운 동네 마트조차 방문을 꺼려하고 온라인 주문을 선호하는 고객들이 늘어남에 따라 온라인 주문 시스템 도입을 희망하는 마트들이 급증했다.

로마켓 가맹 이전 매출 대비 국내 코로나19 감염자가 급증하던 시기에는 최대 5배가량 매출이 증가했으며 현재는 2배 상승한 수준을 유지하고 있다. 이는 외출과 외식을 자제하고 근거리에서 소비하며 집에서 가정식을 만들어 먹는 가구들이 증가면서 신선한 식재료를 가장 가깝고 믿을 수 있는 동네 마트에서 구매하고자 하는 경향이 반영된 것으로 분석된다.

김포 A마트 가맹점주는 “로마켓 가맹 가입 이후 온라인의 힘을 몸소 실감하고 있으며 코로나19로 매출 걱정이 많았었는데 국내 확진자가 한창 늘어날 당시에 온라인 주문이 폭주하기도 했었다”고 말했다.

한편 로마켓은 소상공인으로 대표되는 동네 마트 가맹점주들과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고안된 서비스다. 동네 마트의 강점인 신선 식품과 신뢰도를 기반으로 근거리의 빠른 배송이 가능한 플랫폼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