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안부·문체부·네이버 맞손…"온라인에서 '인기 농특산물' 싸게 사세요"
상태바
행안부·문체부·네이버 맞손…"온라인에서 '인기 농특산물' 싸게 사세요"
  • 임춘호 기자
  • 호수 0
  • 승인 2020.05.14 13: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랜선 타고 팔도미식’ 기획전, 코로나19로 어려움 겪고 있는 농어가 지원

문화체육관광부와 행정안전부는 온라인에서 지역별 인기 농특산물 등 454개 품목을 시중보다 할인된 가격으로 살 수 있는 ‘랜선 타고 팔도미식’ 기획전을 15일부터 연다. 네이버와 협업한 이번 기획전은 코로나19로 오프라인 소비가 급감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농어가와 요식업계 소상공인들을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문화체육관광부 제공]

◈ 행안부·문체부·네이버, 농특산물 판로 개척과 지역경제 활성화 업무협약 체결

행안부와 문체부, 네이버는 이번 기획전을 성공적으로 수행하고 상생형 민관협업 모델을 구축하기 위해 지역 농특산물의 온라인 판로 확대, 소비 촉진, 홍보 등 지역 농어가의 매출 향상을 적극 지원하는 내용으로 15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한다.

이번 협약식에는 주력 판매상품 5개 지자체(경기 안산시, 강원 정선군, 충북 옥천군, 전남 완도군, 경북 성주군)의 장도 참석해 해당 지역의 농특산물을 홍보한다. 

업무협약에 따라 행안부와 문체부는 온라인 판매 시장(플랫폼)에 지역 농어가가 입점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정부대표 온라인 소통매체 등을 활용해 농특산물 판매를 적극 홍보한다. 특히, 지역 농어가 등 소상공인들이 비대면 소비환경에 대응할 수 있도록 네이버 서비스인 ‘라이브 커머스’를 이용해 온라인 생방송 중에 농특산물을 바로 구매할 수 있는 콘텐츠를 제작할 예정이다.

'라이브 커머스'는 판매자들이 실시간 생방송을 통해 상품을 소개하고, 소비자와 실시간 대화할 수 있는 프로그램이다.

네이버는 판매 수수료를 감면하고, 네이버 쇼핑 내의 다양한 영역에서 이번 기획전을 노출한다. 또한 판매상품 디자인, 판매망 제공 등, 지역 생산자가 온라인 채널을 통해 판로를 확보하고 매출을 높일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

이번 기획전에 참여하는 지자체도 지역 농어가를 위해 온라인 상품 택배비 일부를 지원하고 시·도지사 및 시·군·구청장 누리소통망(SNS)과 지자체 소유 전광판, 텔레비전 등을 통해 판촉・홍보 활동을 펼친다.

문체부 최윤희 차관은 “코로나19로 판로가 막힌 농어민과 소상공인들의 숨통을 트는 행사가 될 수 있도록 열심히 홍보하겠다.”라며 “디지털생태계 발전에서 소외되는 계층이 없도록 다양한 분야에서 민관 협업 모델을 만들어내겠다.”라고 밝혔다.

행안부 윤종인 차관은 “어려움에 처한 농어가와 소상공인을 돕기 위해 민관이 뜻을 모아 진행하는 행사이니, 소비자들께서도 전국의 품질 좋은 농특산물을 저렴하게 구매하면서 생산자도 격려하는 일거양득의 기회를 많이 이용해 주시기 바란다.”라며 “앞으로도 지역경제에 도움이 될 수 있는 다양한 시책을 적극 발굴해 추진하겠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