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 협동조합 ‘지역경제 활력회복’잰걸음
상태바
전북 협동조합 ‘지역경제 활력회복’잰걸음
  • 손혜정 기자
  • 호수 2264
  • 승인 2020.05.18 11: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십시일반 성금 3000만원 道에 전달, 도내 농가·불우이웃돕기 앞장
전라북도 중소기업 협동조합 이사장들이 지난 14일 전북도청 접견실에서 코로나19 극복 민생경제 활력 회복을 위한 사랑나눔 물품을 전달하고 기념촬영하고 있다.
전라북도 중소기업 협동조합 이사장들이 지난 14일 전북도청 접견실에서 코로나19 극복 민생경제 활력 회복을 위한 사랑나눔 물품을 전달하고 기념촬영하고 있다.

전북지역 중소기업협동조합들이 코로나19 여파로 힘들어하고 있는 지역 중소상공인들을 돕기 위해 3000만원의 성금을 모아 전라북도에 전달했다.

중소기업중앙회 전북지역본부(회장 두완정)는지난 14일 전북도청 접견실에서 송하진 전북도지사, 두완정 중소기업중앙회 전북중소기업회장, 전북협동조합이사장 등 1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성금 전달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전북지역본부는 지난 3월부터 전북지역의 39개 중소기업협동조합 및 조합원사와 함께 코로나19 여파로 어려움을 겪는 지역경제 활력회복 캠페인을 전개해왔다. 전북합성수지공업협동조합(이사장 채정묵)이 친환경농산물 200만원 구입하고 전북가구공업협동조합(이사장 박병모)이 친환경농산물 300만원을 구입해 소외된 이웃에 전달하기도 했다.

지역경제 활력 캠페인의 일환으로 진행된 이번 성금 모금은 각 조합 및 회원사들이 십시일반으로 마련한 것으로 도내농가와 불우이웃 지원을 강화에 활용될 예정이다.

송하진 전북도지사는 사랑나눔 활동에 앞장서 준 중소기업협동조합 이사장들과 중기중앙회 전북지역본부 관계자에게 깊이 감사드린다기부를 통한 마음과 정성이 지역경제에 희망의 불씨가 되어 난국을 헤쳐나가는 큰 동력이 될 것이라 생각한다고 말했다.

두완정 전북중소기업회장은 우리 전북지역 협동조합들이 어려울때 함께 돕는 협동조합 정신으로 마련한 작은 정성이 마중물이 돼 어려운 이웃에 희망이 되고 하루빨리 코로나19를 극복해서 지역경제가 회복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아울러 도내 중소상공인들이 협업, 공동사업을 통해 이 위기를 슬기롭게 극복할 수 있도록 전북도의 중소기업협동조합에 대한 많은 관심과 지원을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