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부터 '특고·자영업자 150만원' 지원금 온라인 접수 개시
상태바
오늘부터 '특고·자영업자 150만원' 지원금 온라인 접수 개시
  • 임춘호 기자
  • 승인 2020.06.01 00:05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늘부터 정부가 코로나19 사태로 소득·매출이 일정 수준 이상으로 감소한 특수고용직(특고) 종사자, 프리랜서, 영세 자영업자, 무급휴직자 등에게 1인당 150만원씩 주는 '코로나19 긴급 고용안정지원금' 신청을 접수한다.

고용노동부는 6월 1일부터 7월 20일까지 전용 웹사이트(https://covid19.ei.go.kr)로 신청을 받는다고 31일 밝혔다.

코로나19 긴급 고용안정지원금 신청화면 [고용노동부 제공]
코로나19 긴급 고용안정지원금 신청화면 [고용노동부 제공]

노동부는 1 ∼ 12일은 출생 연도 끝자리 수에 따른 '5부제'를 적용해 지원금 신청을 받는다. 출생 연도가 1이나 6으로 끝나는 사람의 경우 월요일에 신청할 수 있다.

PC 또는 모바일 활용이 익숙하지 않은 경우 7월 1일부터 신분증과 증빙서류를 지참해 가까운 고용센터에서 신청할 수 있다.

지원 요건을 충족해 대상자로 선정되면 신청일로부터 2주 이내로 100만원을 받고 7월 중 50만원을 추가로 받게 된다.

코로나19 긴급 고용안정지원금에 관한 구체적인 내용은 전용 웹사이트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전담 콜센터(☎1899-4162, 1899-9595)를 통한 전화 상담도 가능하다.

'긴급 고용안정지원금'은 코로나19로 인해 소득·매출이 감소했음에도 고용보험의 보호를 받지 못한 취약계층의 생계안정을 도모하기 위한 것으로, 대상자는 소득·매출 감소분에 대해 총 150만원(50만원×3개월)을 2회에 걸쳐 지원받을 수 있다.

긴급 고용안정지원금의 지원대상은 코로나19로 인해 3~4월 소득·매출이 감소한 일정 소득 이하의 특고·프리랜서 및 영세 자영업자와 3~5월 무급휴직한 근로자이다.

특고·프리랜서, 영세 자영업자, 무급휴직자 가운데 가구소득이 기준 중위소득 150% 이하이거나 신청인 본인의 연소득이 7000만원(연매출 2억원) 이하이면서, 소득에 따라 소득·매출 감소율이 25~50% 이하, 무급휴직일수가 30~45일(또는 월별 5~10일) 이상인 경우 코로나19 긴급 고용안정지원금을 지원받을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툐리부인 2020-06-03 09:29:32
콜센터에 몇백번 전화해도 절대 연결안됨!그냥 임의적인 번호인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