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처, 코로나19 치료용 한약(생약) 제제 신약 개발 지원
상태바
식약처, 코로나19 치료용 한약(생약) 제제 신약 개발 지원
  • 임춘호 기자
  • 승인 2020.06.10 1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를 치료하기 위해 한약(생약) 제제를 개발하려는 제약업체에게도 상시 상담이 제공된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한약(생약)제제 개발단계 시행착오를 최소화하고 임상시험 조기 진입을 지원하는 '맞춤형 상담제'를 올해 제약업체까지 그 대상을 확대했다고 10일 밝혔다. 

‘한약(생약)제제 맞춤형 상담제’는 전담 담당자를 통해 임상시험 진입 전 품질 및 비임상시험 자료에 대해 밀착 컨설팅 하는 제도다.

지난해까지는 국가 지원 연구과제만을 대상으로 지원했으며, 2018년부터 2년간 진행한 12개 과제 중 8개 과제가 임상시험계획 승인을 받는데 성공했다.

특히, 코로나19 치료제로 개발되는 한약(생약)제제에 대해서는 허가심사 및 임상시험 승인에 대한 전문 컨설팅 등을 제공해 신속한 코로나19 치료제·백신 개발을 지원한다.

식품의약품안전처 홈페이지 → 국민소통 → 적극행정 → 고(GO)·신속프로그램 통해 담당자 확인 및 상담신청 가능하다.

식약처는 “이번 맞춤형 상담 대상 확대는 한약(생약)제제 신약 개발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며, 앞으로도 시장에 신속하게 진입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라고 밝혔다.

[식품의약품안전처 제공]
[식품의약품안전처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