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달러 환율 보합권 등락.…FOMC 결과, 시장 선반영
상태바
원/달러 환율 보합권 등락.…FOMC 결과, 시장 선반영
  • 중소기업뉴스
  • 승인 2020.06.11 09: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일 오전 원/달러 환율이 보합권에서 등락하고 있다.

서울 외환시장에서 이날 오전 9시 19분 현재 원/달러 환율은 전날보다 0.1원 오른 달러당 1191.3원이다.

환율은 1.0원 오른 1192.2원에서 시작한 뒤 전날 종가 언저리에서 소폭 오르락내리락하고 있다.

한국시간으로 이날 새벽 나온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연준)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정례회의 결과는 예상과 크게 다르지 않았다. 코로나19에 따른 불확실성에 대응하고자 완화적인 정책 기조를 유지했다.

FOMC는 2022년까지 금리를 동결하는 등 장기간 제로금리 수준을 유지한다는 입장을 내놨다.

미국 경제 성장률로는 올해 -6.5%, 내년 5%를 전망했다.

시장에서 기대하던 수익률 곡선 제어에 대해서는 확답을 내놓지 않았다.

간밤 뉴욕증시에서 주요 주가지수는 혼조세를 나타냈다. 다우존스30 산업평균지수(-1.04%)와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지수는 하락했지만,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0.67% 오르면서 사상 처음으로 10,000선에서 거래를 마쳤다.

소병은 NH선물 연구원은 "완화적 정책 기조를 유지한 FOMC 통화정책회의 결과가 시장에는 미리 반영됐다"며 "달러 저점 매수세가 우위를 보여 강보합권에서 등락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연합뉴스 제공]
[연합뉴스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