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달러 환율 하락 흐름…화이자 코로나19 백신 개발 기대감
상태바
원/달러 환율 하락 흐름…화이자 코로나19 백신 개발 기대감
  • 중소기업뉴스
  • 승인 2020.07.02 0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일 오전 원/달러 환율이 하락세다.

서울 외환시장에서 이날 오전 9시 9분 현재 달러 대비 원화 환율은 전날보다 2.6원 내린 달러당 1200.8원을 나타냈다.

환율은 1.7원 내린 달러당 1201.7원으로 출발한 뒤 하락 폭이 조금 더 커졌다.

코로나19 백신 기대감이 주식, 신흥국 통화 등 위험자산 선호 심리로 이어진 것으로 분석된다.

외신에 따르면 미국 제약회사 화이자는 코로나19 백신 초기 실험에서 긍정적인 결과를 얻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간밤 미국 뉴욕증시에서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은 0.95% 올라 종가 기준으로 사상 최고치(10,154.63)를 기록했다.

민경원 우리은행 연구원은 "오늘 환율은 코로나19 백신 개발 기대 재부상에 따른 기술주 랠리에 연동돼 제한적으로 하락할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미국 6월 민간부문 고용 등 경제지표가 좋게 나온 점도 원화 강세에 힘을 보탰다.

다만 코로나19 재확산으로 미국에서 경제봉쇄 조치 재개 우려가 커지는 점은 환율의 추가 하락을 막을 요인이다.

[연합뉴스 제공]
[연합뉴스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