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D프린터로 강소기업의 꿈 실현하세요"…경기도, 27개사 지원
상태바
"3D프린터로 강소기업의 꿈 실현하세요"…경기도, 27개사 지원
  • 임춘호 기자
  • 승인 2020.07.06 08: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업 당 총 사업비 최대 3500만원 지원
시제품 제작소, 실습교육 등 다양한 지원 프로그램 운영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경기도가 미래기술을 활용한 도내 유망 중소기업기업의 성장을 지원한다. 

경기도는 올 하반기부터 도내 유망 벤처·중소기업 27개사를 대상으로 3D 프린터를 활용한 제품화 및 사업화를 지원한다고 6일 밝혔다.

이는 올 한해 당초 목표였던 11개사보다 더 확대된 지원규모다. 상반기에 이미 지원을 실시한 7개사를 포함하면, 올해 총 34개사가 지원혜택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 

이번 사업은 아이템과 성장 잠재력을 갖췄지만, 설계·디자인, 목업 개발, 마케팅 등 제품화·사업화 역량이 부족한 도내 중소기업의 기술 경쟁력 강화 및 경쟁력 제고를 도모하는 데 목적을 뒀다. 

사업 대상은 본사 또는 공장이 경기도에 소재한 중소기업 중 3D프린팅 기술을 활용하거나 계획이 있는 업체다. 

모집은 경기도에서 지원하고 있는 3D프린팅 센터인 ‘경기테크노파크’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두 개 기관에서 진행한다.

먼저 ‘경기테크노파크’는 8개 기업을 선정, 3D프린터를 활용한 시제품 제작과 제품양산, 고부가가치화 등에 필요한 사업비를 업체 1곳 당 최대 3,500만 원(자부담 700만 원 별도)내에서 지원한다.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은 19개사를 선정, 제품 제작에 필요한 재료 구매, 디자인 설계, 시제품 제작, BM컨설팅, 인증, 마케팅 등에 필요한 비용을 최대 1,400만원까지 지원한다. 

아울러 경기테크노파크와 한국생산기술연구원이 협력해 ‘금속 3D프린터를 활용한 현장 실습교육’을 올해 8월부터 진행한다. 설계·금속 3D프린팅·후처리·분석 과정을 직접 실험하며 제조현장에서의 활용성을 높일 수 있다. 

자세한 사항은 경기테크노파크 홈페이지(www.gtp.or.kr)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3D프린팅 통합센터(www.3dgc.re.kr) 및 이지비즈(www.egbiz.or.kr) 홈페이지 사업공고를 참고하면 된다.

한국화학연구원이 3D 프린터를 이용해 만든 코로나19 바이러스(SARS-CoV-2) 모형이 9일 화학연 회의실에 전시돼 있다.
한국화학연구원이 3D 프린터를 이용해 만든 코로나19 바이러스(SARS-CoV-2) 모형이 9일 화학연 회의실에 전시돼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