범정부적 디지털콘텐츠 육성해야
상태바
범정부적 디지털콘텐츠 육성해야
  • 없음
  • 승인 2002.12.09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소프트웨어진흥원(KIPA)은 최근 보고서를 통해 미래 국가경제의 핵심 성장엔진이 될 온라인 디지털 콘텐츠 산업을 세계적인 수준으로 도약시키기 위해서는 범정부 차원에서 종합계획을 수립, 추진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KIPA는 지난 3일 서울 송파구 잠실 롯데호텔에서 열린 `온라인 디지털콘텐츠산업 육성 전략 수립을 위한 정책 토론회’를 통해 발표한 정책방향 제안 보고서에서 “범정부차원에서 민간과 적극적인 협력을 통해 2010년 세계 5대 디지털 콘텐츠 산업 강국에 진입해야 한다”면서 이 같이 주장했다.
KIPA 허문행 콘텐츠사업단장은 “우리 나라의 IT(정보기술) 인프라는 세계 최고 수준이지만 양질의 온라인 디지털 콘텐츠 생산력은 매우 미흡하다”며 “2001년말 국내의 온라인 디지털 콘텐츠 시장규모는 18억달러 수준으로 세계 시장(614억달러)의 약 3%에 불과하다”고 지적했다.
허 단장은 온라인 디지털 콘텐츠 시장이 2005년까지 매년 세계적으로 28%, 국내 는 40%씩 성장할 것으로 예상했다.
서강대 현대원 교수는 아직 초기단계인 온라인 디지털 콘텐츠 시장을 형성하기 위해 ▲정부 지원을 통한 제작기반 형성 ▲통신사업자와 영세 제작업체 사이의 공정경쟁환경 조성 ▲무선망 개방에 따른 무선인터넷 이용활성화 ▲유해 콘텐츠 방지 ▲지적재산권 보호방안 강구 ▲유료화 정착 등을 추진해야 한다고 말했다.
또 창업에서 수출까지 모든 단계를 지원하는 가칭 `디지털 콘텐츠 멀티플렉스’를 설립하고 영세 제작업체들의 자금난 해소를 위해 전문투자조합 결성을 확대해야 한다고 현 교수는 주장했다.
한국전자통신연구원 최병태 팀장은 디지털영화, 3차원 애니메이션 등 컴퓨터를 이용한 영상 그래픽 응용산업을 발전시키기 위해 핵심원천기술 개발, 기술연구소 설립, 공동기술개발, 영상콘텐츠 제작기술 개발센터 설립 등도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