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실속형 스마트폰 라인업 확대해 글로벌 시장 공략 강화
상태바
LG전자, 실속형 스마트폰 라인업 확대해 글로벌 시장 공략 강화
  • 임춘호 기자
  • 승인 2020.07.09 10: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전자가 실속형 스마트폰 라인업을 확대해 글로벌 시장 공략을 강화한다.

LG전자는 7월 파나마, 페루, 코스타리카 등 6개국에 실속형 스마트폰 ‘LG K61’, ‘LG K51S’, ‘LG K41S’ 등을 출시한다.

LG전자는 5월 멕시코, 브라질, 한국(모델명: LG Q61) 등에 ‘K 시리즈’를 출시했다. 현재까지 K 시리즈가 출시된 국가는 약 15개국에 이른다. 

3분기에도 K 시리즈 출시 국가를 확대한다. K 시리즈는 실속형임에도 쿼드 카메라, 6.5형 이상 대화면 디스플레이, 대용량 배터리 등을 탑재해 경쟁력이 뛰어나다.

또 미국 국방부 군사표준 규격인 ‘밀리터리 스펙’을 통과, 내구성도 강화됐다. 이 표준은 군 작전을 수행하기에 충분한 내구성을 갖췄다는 의미로 저온/고온(포장 상태/비포장상태), 습도, 진동, 충격, 열충격 등을 테스트한다.

LG전자는 K 시리즈 외에도 5월 북미 시장에 ‘LG 스타일로(LG Stylo) 6’를 출시하며 실속형 스마트폰 라인업을 확대하고 있다.

‘LG 스타일로’ 시리즈는 스타일리쉬(Stylish)한 디자인에 스타일러스 펜(Stylus Pen)을 내장한 것이 특징이다. LG전자는 지금까지 북미 시장에 총 6개의 LG 스타일로 시리즈를 출시했다.

‘LG 스타일로 6’는 200달러대 제품임에도 불구하고 6.8형 대화면 디스플레이, 4000mAh 대용량 배터리 등을 갖췄다. 또 전면에 1300만 화소 카메라, 후면에는 각각 1300만, 500만, 500만 화소의 표준, 초광각, 심도 카메라를 탑재했다.

LG전자 MC 해외 영업그룹 정수헌 부사장은 “고객에게 꼭 필요한 기능과 가격 경쟁력을 갖춘 실속형 제품을 지속 출시해 고객 선택의 폭을 넓혀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