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 모빌리티 플랫폼 개발…NHN-아이나비시스템즈-코드42 맞손
상태바
미래 모빌리티 플랫폼 개발…NHN-아이나비시스템즈-코드42 맞손
  • 임춘호 기자
  • 승인 2020.07.09 14: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사 간의 공동 업무협약 통해 UMOS Map Alliance 결성… 글로벌 모빌리티 플랫폼 구축 목표
모빌리티 서비스 운영을 위한 클라우드 서비스 ‘TOAST’ 제공 및 실시간 모니터링 대응 체계 지원

NHN이 아이나비시스템즈, 코드42와 함께 글로벌 모빌리티 플랫폼 개발을 목표로 한 공동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유모스 맵 얼라이언스(UMOS, Urban Mobility Operating System Map Alliance)를 결성했다.

'유모스(UMOS)'는 코드42가 핵심 사업으로 개발하고 있는 도심형 모빌리티 플랫폼으로, 자율주행차 및 드론, 딜리버리 로봇 등 미래 이동수단을 통합한 차량 호출 및 공유, 스마트 물류 서비스로 상용화될 계획이다.

이번 업무 협약을 통해 아이나비시스템즈와 코드42는 유모스(UMOS) 공동 개발을 위해 양사가 오랜 기간 축적한 지도, 실시간 교통정보, 관심지점(POI), 도로 영상정보 등 지도 유관 데이터 및 기술을 강화하는 등 다양한 프로젝트를 공동 수행한다.

NHN은 모빌리티 플랫폼에 통합 클라우드 서비스 ‘TOAST’를 제공하고, 클라우드 기반의 모빌리티 서비스 운영을 위한 실시간 모니터링 대응 체계를 지원한다.

또한 3사는 각 사가 보유한 고객사 및 투자사의 다양한 산업 기술과 인프라를 기반으로 데이터를 고도화하며,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도 적극 모색한다는 계획이다.

NHN 관계자는 “3사 간의 공동 업무 협약을 통한 유모스 맵 얼라이언스 결성으로, 미래형 모빌리티 플랫폼을 NHN의 클라우드 서비스 ‘TOAST’ 기반에서 구현할 수 있게 됐다”며, “NHN은 아이나비시스템즈와 코드42가 공동 개발하는 다각적인 모빌리티 서비스를 위한 폭넓은 협력을 이어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