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은행, 소상공인 대상 '하나원큐 보증재단 대출' 출시
상태바
하나은행, 소상공인 대상 '하나원큐 보증재단 대출' 출시
  • 임춘호 기자
  • 승인 2020.07.20 23: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증 신청부터 대출 실행까지 대출 全과정 비대면 프로세스 구축
사용자 중심의 혁신적인 언택트 금융서비스 확대로 편의성 증대

하나은행은 소상공인 대상 보증서 대출 취급의 全과정을 디지털 비대면 프로세스로 구현한 '하나원큐 보증재단 대출' 서비스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서비스는 경기신용보증재단을 협약 보증기관으로 20일부터 시행했다. 오는 8월부터는 서울신용보증재단과 연계된 보증서 대출 서비스가 순차적으로 제공될 예정이다.

이를 통해 '하나원큐 보증재단 대출'을 받고자 하는 소상공인은 은행 및 재단을 직접 방문할 필요가 없으며 대출에 필요한 서류를 오프라인으로 발급받지 않아도 된다. 또한, 지방자치단체가 지원하는 이차보전 등의 정책자금대출도 비대면으로 받을 수 있다.

대출 신청은 ‘하나원큐’의 기업 애플리케이션에 접속해 보증신청부터 대출실행까지 모든 과정을 비대면으로 진행하면 된다. 보증과 대출을 위한 제출 필수 서류는 여러 곳에 흩어져 있는 본인의 정보를 한데 모아 관리할 수 있는 ‘스크래핑’ 방식을 활용해 은행이 직접 발급함으로써 일일이 서류를 발급하러 돌아다녀야 하는 불편함을 제거했다.

지성규 하나은행장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비대면 금융서비스는 더 이상 선택이 아닌 필수가 되고 있다”며, “하나은행의 '하나원큐 보증재단 대출' 서비스가 소상공인 금융지원 개선을 위한 새로운 모델로 정립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하나은행은 향후 '하나원큐 보증재단 대출' 대상을 全지역 보증재단으로 확대할 예정이며, 사회적 변화에 발맞춰 소상공인을 위한 혁신적인 언택트 금융서비스의 발굴 및 여러 보증기관과의 협력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