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부, 저신용 소상공인에 500억 대출 지원한다
상태바
중기부, 저신용 소상공인에 500억 대출 지원한다
  • 이권진 기자
  • 승인 2020.08.04 13: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용 7등급 이하 소상공인 대상...최대 1000만원까지

중소벤처기업부는 5일부터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저신용 소상공인에게 500억 원 규모의 소상공인 정책자금을 지원한다고 4일 밝혔다.

지원 대상은 1금융권 대출이 어려운 신용 7등급 이하의 소상공인 가운데 장애인 기업, 청년 소상공인(39세 이하), 청년 고용 소상공인, 여성 기업 등이다. 다만 1∼2차 금융지원 프로그램 수혜자는 지원에서 제외된다.

융자 조건은 고정금리 2.9%, 대출 기간은 5년(2년 거치, 3년 상환)으로, 업체당 최대 1000만 원까지 지원된다. 정책자금 신청은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이하 소진공)에 하면 되고, 신청·접수 시기는 5일부터 예산이 소진될 때까지다.

소진공 누리집이나 캐시노트 앱을 통해 비대면 대출 신청이 가능하고, 심사 후 대출이 결정되면 전국 66개 소진공 지역센터에 방문해 대출 약정을 체결하게 된다.

자세한 사항은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홈페이지 공지사항의 공고문을 통해 확인이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