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택금융공사, 200가구 취약계층 주거환경 개선 나서 
상태바
주택금융공사, 200가구 취약계층 주거환경 개선 나서 
  • 임춘호 기자
  • 승인 2020.08.11 15: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HF 드림하우스’ 사업 통해 취약계층 주거환경 개선과 일자리 창출 지원

한국주택금융공사(HF)는 사단법인 주거복지연대와 2020년 ‘HF 드림하우스’ 협약을 맺었다고 11일 밝혔다.

이정환 주택금융공사 사장(오른쪽)과 남상오 주거복지연대 이사장이 협약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주택금융공사 제공]
이정환 주택금융공사 사장(오른쪽)과 남상오 주거복지연대 이사장이 협약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주택금융공사 제공]

이 협약을 통해 공사는 200가구의 사회취약 계층을 선정해 올 연말까지 도배·장판, LED 전등 교체 등 주택 개·보수 사업을 지원할 계획이다. 특히, 이번 지원에는 최근 폭우 피해를 입은 취약계층의 가구도 포함된다.

또한, 공사는 이번 드림하우스 개보수 공사를 실제 작업하기 위해 미숙련 건축기능공 130명을 고용해 현장 근로기회를 제공함으로써 사회적 일자리를 창출하고, 전문인력으로 성장할 수 있는 발판을 제공할 계획이다. 

이정환 주택금융공사 사장은 “앞으로도 취약계층의 주거환경을  개선하고, 사회적 일자리를 꾸준히 창출함으로써 공공기관의 사회적 책임을 적극 이행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