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달러 환율 하락 흐름…글로벌 달러 약세 기조로 하락 압력
상태바
원/달러 환율 하락 흐름…글로벌 달러 약세 기조로 하락 압력
  • 중소기업뉴스
  • 승인 2020.08.19 09: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일 오전 원/달러 환율은 하락세다.

서울 외환시장에서 이날 오전 9시 12분 현재 달러 대비 원화 환율은 전날보다 2.0원 내린 달러당 1181.7원을 나타냈다.

환율은 1.2원 내린 1182.5원으로 출발한 뒤 약보합세를 지속하고 있다.

환율은 달러 약세 기조 속에 하락 압력을 받고 있다.

미국 추가 경기부양책을 둘러싸고 정치권의 교착 상태가 이어지는 등 당분간 달러 반등을 이끌만한 요소가 많지 않아 달러 약세 기조는 지속할 것으로 관측된다.

민경원 우리은행 연구원은 "글로벌 달러 약세 모멘텀이 강화됐고 중국 증시 부양 기대에 힘입어 위안화는 강세로 돌아서는 등 원화 강세에 우호적인 대외 재료들이 준비됐다"고 분석했다.

다만 국내 코로나19 확진자의 급격한 증가세는 환율 하락 폭을 제한하는 요인이다.

수입업체의 결제 물량(달러 매수)도 환율 하단을 지지하고 있다.

같은 시각 원/엔 재정환율은 100엔당 1123.9원으로 전날 오후 3시 30분 기준가(1121.51원)보다 2.39원 올랐다.

[연합뉴스 제공]
[연합뉴스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