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거리두기 3단계 격상은 가짜뉴스…허위사실 유포 말아야"
상태바
정부 "거리두기 3단계 격상은 가짜뉴스…허위사실 유포 말아야"
  • 이상원 기자
  • 승인 2020.08.26 14: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부는 오늘 SNS 등을 통해 유포된 '사회적 거리두기 3단계 격상'이 가짜뉴스라면서 허위사실 유포를 삼가해달라고 밝혔다.

윤태호 중앙사고수습본부(중수본) 방역총괄반장은 26일 열린 정례 브리핑에서 "이번 주 (확진자) 발생추이를 보면서 3단계 격상 여부에 대해 논의를 해겠다는 것이 공식 입장"이라며 "25일 환자 수가 300명을 넘긴 했으나 그간 걱정한 발생 추이는 아니어서 경과를 더 지켜볼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윤태호 중앙사고수습본부 방역총괄반장이 지난 24일 세종시 정부세종청사에서 코로나19 대응 정례 브리핑을 마친 뒤 취재진의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제공=연합뉴스]
윤태호 중앙사고수습본부 방역총괄반장이 지난 24일 세종시 정부세종청사에서 코로나19 대응 정례 브리핑을 마친 뒤 취재진의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제공=연합뉴스]

 

그는 "내부적으로는 3단계 조치에 필요한 부분에 대해 논의를 진행하고 있으나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입장에서는 아직 공식적인 3단계 발령과 관련해 구체적으로 진행하는 것은 아직 없다"고 거듭 밝혔다.

실제 전날 생활방역위원회가 비공개로 열렸으나, 3단계 격상을 두고 위원간 의견이 달랐던 것으로 알려졌다.

일각에서 이날부터 3단계 격상을 한다는 이야기가 나오는 데 대해 윤 총괄반장은 '가짜뉴스'라고 규정하면서, "이런 류의 가짜뉴스는 방역당국과 국민의 신뢰에 금을 만드는 행위이므로 허위사실 (유포)에 관련한 부분은 삼가달라"고 요청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