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드스테이츠, IT 개발자로 커리어 전환하는 수강생 86%는 '컴퓨터공학 非전공자'
상태바
코드스테이츠, IT 개발자로 커리어 전환하는 수강생 86%는 '컴퓨터공학 非전공자'
  • 이권진 기자
  • 승인 2020.09.01 09: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직장인부터 제조업 기술자, 자영업자, 연극배우 등 다양한 분야에서 커리어 전환 시도

다양한 산업 군에서 개발자 수요가 급증하는 가운데, 취업 시장에서도 IT 개발 직군을 향한 비전공자들의 커리어 전환 시도가 늘고 있어 눈길을 끈다.

2016년부터 2020년 상반기까지 코드스테이츠 수강생 분석 결과, IT 개발자로 커리어 전환에 도전하는 수강생 중 컴퓨터공학 비전공자 비율이 86%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국내 최초 IT기업 연계 소프트웨어 인재 양성소 코드스테이츠(대표 김인기)는 IT 개발 직군으로 커리어를 시작하거나 전환하고자 하는 이들을 양성하는 코딩 부트캠프 운영사다.

부트캠프란 현업에 즉시 적용할 수 있는 프로그래밍과 체계적인 교육 프로그램으로 IT기업에서 필요로 하는 미래 인재를 육성하는 일종의 훈련소를 뜻한다.

IT 직군으로 커리어 전환을 위해 코드스테이츠 문을 두드린 수강생 86%는 경영학과, 원예학과, 물리학과 등 IT 직군과 무관한 다양한 전공자로 확인됐다. 일반 기업체 직장인부터 제조업 기술자, 자영업자, 연극배우 등 다양한 분야에서 모여들었다.

수강생 연령대는 29~32세가 전체의 42%로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했다. 이어 25~28세가 38%, 33세 이상이 13%, 24세 이하 7% 순으로 나타났다. 최고령 수강생은 57세로, 대기업에서 퇴직 후 개발자로 인생 2막을 시작한 학생도 있었다.

전체 수강생의 학력은 대학교 졸업이 61%로 가장 많았다. 대학교 휴학 중 IT 커리어 전환을 위해 수업을 듣는 이들도 18%나 됐다. 다음으로는 고등학교 졸업(10%), 대학원 졸업(7%) 순이었다.

코드스테이츠 부트캠프를 수료한 학생 95%는 네이버, 카카오, 당근마켓, 우아한형제들(배달의 민족), 왓챠 등 국내 유수의 IT기업 취업에 성공한 것으로 확인됐다. 취업자 중 96%는 정규직 소프트웨어 엔지니어로 근무 중으로, 평균 초봉은 3300만원이다.

특히 코드스테이츠 취업 연계 파트너사에 취업한 졸업생의 경우 90일 이내 퇴사율이 0%, 제로였다. 코드스테이츠는 현재 뱅크샐러드, 호갱노노, 클래스101, 아이디어스, 비프로컴퍼니, 눔, 프립, 산타토익(뤼이드), 다노, 숨고 등 143개 IT 기업과 채용 연계 파트너십을 맺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