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교통부 ‘혁신펀드’개시…170억 조성, 中企·벤처 지원
상태바
국토교통부 ‘혁신펀드’개시…170억 조성, 中企·벤처 지원
  • 김재영 기자
  • 호수 2279
  • 승인 2020.09.07 13: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드론 등 10대산업 집중투자

디지털·그린뉴딜을 선도적으로 이끄는 국토교통 10대 유망산업의 혁신 중소·벤처기업에 대한 투자가 본격적으로 개시된다.

10대 유망산업은 스마트시티, 그린리모델링, 자율주행차(미래차), 드론, 자동차 애프터마켓, 스마트건설, 스마트물류, 프롭테크, 공간정보, 철도부품 등이다.

국토교통부는 지난 4일 국토교통 혁신펀드의 제1펀드(‘패스파인더 국토교통혁신 투자조합’)가 민간자금 조성을 마치고 총 170억원 규모로 결성 완료돼 사업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국토교통 혁신펀드는 국토교통 분야 혁신 중소·벤처기업에 투자하는 최초의 정책펀드다. 국토부는 2027년까지 약 2000억원을 출자해 총 3000억원 규모의 펀드를 조성할 계획이다.

그동안 국토교통산업은 급속하게 성장·발전해왔으나, 국토교통 분야 유망 중소·벤처기업에 대한 투자 환경은 매우 열악한 수준이었다.

이에 따라 국토부는 올해 최초로 한국모태펀드 내 국토교통 혁신계정을 신설하고, 정부예산 100억원을 출자했다.

펀드 운용사 모집에는 총 8개사가 지원해 8:1의 높은 경쟁률을 기록했으며, 최종적으로 패스파인더에이치를 선정했다. 특히 총 70억원의 민간 출자자 모집도 순조롭게 이뤄져 국토교통 유망산업에 대한 시중의 관심을 입증했다.

펀드는 디지털·그린뉴딜 등 국토교통 분야의 혁신을 선도할 수 있는 혁신성·기술성을 갖춘 중소벤처기업에 집중 투자할 계획이다투자 유치를 희망하는 기업들은 펀드 운용사인 패스파인더에이치(02-739-9041, rooji.lee@pathfinderh.com)로 문의하면 된다.

강주엽 국토부 정책기획관은 국토교통 분야 최초의 정책 펀드인 국토교통 혁신펀드가 그동안 투자유치에 어려움을 겪어온 국토교통 신산업 기업들에게 큰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면서 풍부한 시중의 유동성이 국토교통 신산업으로 흘러들어올 수 있도록 다양한 정책적 노력을 다 할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