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자리 창출·투자확대…코로나 이겨내자, 中企의 힘으로”
상태바
“일자리 창출·투자확대…코로나 이겨내자, 中企의 힘으로”
  • 이상원 기자
  • 호수 2279
  • 승인 2020.09.07 13: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 대한민국 중소기업인대회 성료]
금탑산업훈장에 이좌영 유니테크노 대표, 홍원표 삼원FA 대표
정세균 총리 “창업·벤처 열기 확산 위해 지원 역량 총결집할 것”
박영선 장관 “AI 등 디지털 경제로 도약하는 디딤돌 마련” 강조
중소기업중앙회와 중소벤처기업부는 지난 4일 중기중앙회 정세균 국무총리와 중소기업인 등 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코로나 극복, 중소기업의 협력으로’를 주제로 ‘2020 대한민국 중소기업인대회’를 개최했다. 김기문 중기중앙회장(앞줄 오른쪽 두번째부터), 정 총리,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등 참석자들이 코로나19 극복을 상징하는 개나리 모양의 응원보드판을 들고 기념촬영하고 있다.
중소기업중앙회와 중소벤처기업부는 지난 4일 중기중앙회 정세균 국무총리와 중소기업인 등 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코로나 극복, 중소기업의 협력으로’를 주제로 ‘2020 대한민국 중소기업인대회’를 개최했다. 김기문 중기중앙회장(앞줄 오른쪽 두번째부터), 정 총리,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등 참석자들이 코로나19 극복을 상징하는 개나리 모양의 응원보드판을 들고 기념촬영하고 있다.

중소기업중앙회(회장 김기문)와 중소벤처기업부는 지난 4일 여의도 중기중앙회에서 정세균 국무총리와 중소기업인 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코로나 극복, 중소기업의 협력으로를 주제로 ‘2020 대한민국 중소기업인대회를 개최했다.

올해로 31회째를 맞은 중소기업인대회는 국가 경제발전과 일자리 창출에 공헌한 중소기업인을 포상하고 격려하는 중소기업계 최대 행사다.

코로나19 관련 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 준수를 위해 정세균 국무총리를 포함한 정부관계자와 업종별 중소기업 대표 등 40여명만으로 참석자를 최소화했다. 중소기업인대회는 매년 5월 셋째 주 중소기업인 주간을 기념해 개최되지만 올해는 코로나19 사태로 한 차례 연기돼 이날 열렸다.

특히 이번 행사는 마스크 착용 및 참석자간 거리두기 등 최고 수준의 방역대책으로 진행됐다.

유공자 포상 외에도 코로나19 어려움을 중소기업의 저력으로 이겨내자는 응원 퍼포먼스와 포상 수상자들이 자발적으로 모금한 1억원 상당의 기부금을 취약계층에 전달하며 협력과 연대를 통해 함께 위기를 극복하자는 중소기업인의 강한 의지를 보여줬다.

이날 정세균 국무총리는 금탑산업훈장(2), 산업포장(2), 대통령표창(2), 국무총리표창(2)을 받은 중소기업인 대표 8인에 대해 직접 포상을 전수했다. 올해는 이들을 포함해 385개 중소기업과 모범 근로자, 유관단체 등에 포상이 수여됐다.

정세균 총리는 격려사를 통해 어려운 대내외 여건 속에서도 제2의 벤처 붐 확산 등을 일으키고 있는 중소기업인의 성과를 축하하고, 앞으로도 중소기업의 혁신역량 강화, 상생협력 및 창업·벤처 열기 확산 등을 위해 정부의 지원역량을 결집하겠다고 밝혔다.

이날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은 중소벤처기업과 소상공인들이 디지털 경제로 도약하는 기반을 마련하고,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준비할 수 있도록 인공지능(AI)·제조 데이터 혁신, 비대면 중소벤처기업 육성, 소상공인들의 디지털화 촉진 등 중소기업 디지털화에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번 중소기업인 대회에서 영예의 금탑산업훈장을 받은 이좌영 유니테크노 대표는 자동차 엔진부품 명가의 혁신을 바탕으로 전기차 모터·배터리 등 신산업 분야에도 적극적으로 도전하는 히든챔피언 기업이다.

특히 지속적인 기술개발과 설비투자를 통한 급속 성장 속에서도 부채비율을 50%로 유지한 정도경영의 대표 주자로, 수출실적 9000만달러 달성 등 국가 경제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함께 금탑산업훈장을 수상한 홍원표 삼원에프에이 대표는 197920대의 젊은 나이에 창업해 자동화 설비의 국산화를 통해 국내 공장자동화의 기반을 조성했다.

특유의 발명가 기질을 바탕으로 끊임없는 기술개발을 통해 교통 ICT 분야에도 진출해 4차 산업혁명의 성장 동력을 확보하는 등 국가 경쟁력 향상에 기여해 왔다.

한편, 동탑산업훈장을 받은 김충환 경방신약 대표는 계속되는 코로나 사태로 지친 의료종사자들을 위해 쌍화탕과 생기천 약 25000(5000만원 상당)를 기부해 많은 관심을 받았다.

김기문 중기중앙회장은 코로나 사태가 장기전으로 접어든 지금부터는 방역과 조화를 이루는 경제 대응이 중요하다, “일자리 창출과 투자 확대로 경제 회복의 불씨를 살리고, 코로나 극복을 위한 중소기업의 역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중소기업중앙회와 중소벤처기업부는 지난 4일 중기중앙회 정세균 국무총리와 중소기업인 등 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코로나 극복, 중소기업의 협력으로를 주제로 ‘2020 대한민국 중소기업인대회를 개최했다. 김기문 중기중앙회장(앞줄 오른쪽 두번째부터), 정 총리,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등 참석자들이 코로나19 극복을 상징하는 개나리 모양의 응원보드판을 들고 기념촬영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