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 동반성장지수 '최우수' 등급 선정
상태바
포스코, 동반성장지수 '최우수' 등급 선정
  • 임춘호 기자
  • 승인 2020.09.08 14: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일, 동반성장위원회 발표…철강업계에서 유일하게 최고 등급 받아
동반성장 브랜드 'Change Up Together' 아래 포스코 고유의 7대 대표 프로그램 운영
지난 6월 현대제철과 1000억원 규모 ‘철강상생협력펀드’도 신설

포스코가 동반성장위원회에서 발표하는‘2019 동반성장지수 평가’에서 최고 등급인 ‘최우수’등급에 선정됐다. 동반성장위원회는 8일 제63차 동반성장위원회를 개최하고 2019년 동반성장지수 평가 결과를 확정 공표했다.

포스코는 고유의 동반성장 7대 대표 프로그램을 그룹사에도 전파하며 ‘더불어 함께 발전하는 기업시민’ 경영이념을 적극 실천한 것이 높은 평가를 받은 것으로 보고 있다. 철강업계에서 최고 등급을 받은 것은 포스코가 유일하다.

'포스코 동반성장 7대 대표 프로그램'은 △개방형 소싱(e-Catalog) △제값 제때 주기 △성과공유제(Benefit Sharing)△포스코型 생산성 혁신 △혁신성장지원단 △포유드림 잡매칭 △기업시민 프렌즈 등이다.

동반성장지수는 대ㆍ중소기업 간 동반성장 촉진을 목적으로 대기업의 동반성장 수준을 평가하여 계량화한 지표로서, 2011년부터 동반위가 매년 1회 정기적으로 공표하고 있다.

동반성장위원회는 ① 동반위의 동반성장 종합평가와 ② 공정위(공정거래위원회)의 공정거래협약 이행평가를 합산하여 동반성장지수를 산정하고 있으며 평가대상 기업은 국내 매출액 상위 기업 중 사회적 관심이 높고, 평가에 따라 파급효과가 큰 기업을 대상으로 하고 있다. 이번에 발표한 ‘2019 동반성장지수’ 공표대상은 193개사다.

첫해부터 평가대상에 속했던 포스코는 이미 지난 2005년부터 동반성장 전담조직을 꾸려 중소기업과 함께 윈윈하고, 경제적·사회적 가치가 선순환하는 건전한 산업생태계를 만들고자 노력해왔다.

최근에는 'Change Up Together' 라는 동반성장 브랜드를 정립하고 7대 대표 프로그램을 포함해 총 33개의 동반성장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또한 동반성장 활동 대상을 1차 공급사, 협력사, 고객사는 물론이고 2차 공급사와 미거래사까지 포함하고 있다.

포스코는 이외에도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철강업계 중소중견기업을 위해 올해 6월  현대제철과 함께 1000억원 규모의 ‘철강상생협력펀드’를 조성했다. 시중 대비 1.05%p 낮은 대출금리로 자금을 지원해 유동성에 어려움을 겪는 기업들에게 실질적인 보탬을 주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