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독감 '동시진단시약' 임상시험 계획 1건 승인… 2건은 검토 중 
상태바
코로나19·독감 '동시진단시약' 임상시험 계획 1건 승인… 2건은 검토 중 
  • 임춘호 기자
  • 승인 2020.09.08 16: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8일 코로나19와 인플루엔자(독감)을 동시에 진단할 수 있는 체외진단시약 1개 제품에 대해 임상시험 계획을 승인했다고 밝혔다.

식약처는 코로나19와 독감을 동시에 진단할 수 있는 체외진단시약 1개 제품에 대한 임상시험 계획을 9월 7일 승인했다.

현재까지 2개 제조업체 3개 제품의 임상적 성능시험 계획이 신청되어 이 중 1건에 대해 승인한 것이다.

이번에 임상시험 계획을 승인한 제품은 코로나19 검사와 동일한 방식으로 검체를 채취해 코로나19 바이러스와 인플루엔자 바이러스 2종을 동시에 검사하는 제품이다.

식약처는 해당 체외진단시약이 임상시험을 거쳐 신속히 허가를 받을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해 나갈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