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년간 1조원 투입 차세대반도체 핵심기술 개발
상태바
10년간 1조원 투입 차세대반도체 핵심기술 개발
  • 김재영 기자
  • 승인 2020.09.10 15: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과기부·산업부, 지능형반도체사업단 출범식 개최

정부가 오는 2029년까지 1조원을 투입해 차세대지능형반도체 핵심 기술개발에 나선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산업통상자원부는 10일 경기 성남 판교에 있는 반도체산업협회에서 ‘차세대지능형반도체사업단 출범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최기영 과기정통부 장관, 성윤모 산업부 장관, 김형준 차세대지능형반도체 사업단장, 박성욱 SK하이닉스 부회장 등 20명이 참석했다.
차세대지능형반도체사업단은 양 부처의 ‘차세대 지능형 반도체 기술개발 사업’을 위해 단일 법인으로 구성된 기관으로, 반도체 중장기 발전 로드맵을 수립하고 공공·민간 협력의 가교 역할을 맡는다.
이 사업은 미래 수요에 대응하고 인공지능(AI) 반도체 등 차세대 지능형 반도체의 핵심 기술을 확보하는 게 핵심이다.
향후 10년간 총사업비는 1조96억원이고, 올해에는 103개 기업·32개 대학·12개 연구소가 82개 과제에 참여한다.
이날 출범식에서 참석자들은 ‘반도체 소재·부품·장비 분야 경쟁력 제고를 위한 협력 양해각서(MOU)’와 ‘반도체 주요기업·기관 간 연대와 협력 MOU’ 등 두 건을 체결했다.
반도체 소재·부품·장비 협력 MOU는 부처와 핵심기관 간 협력으로 소재·부품·장비 상용화와 공급 안정성 확대를 목표로 한다.
반도체 주요 기업·기관 간 연대 협력 MOU는 반도체 수요·후원·개발 기업이 정보를 공유하고 협력 기관은 개발된 제품의 상용화를 위해 시제품 제작 지원 등을 골자로 한다.
한편 이날 행사에는 최기영 과기정통부 장관, 성윤모 산업부 장관, 김형준 차세대지능형반도체 사업단장, 박성욱 SK하이닉스 부회장 등 20명이 참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