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기업계, 김종인 대표 찾아 경영제도 3법 등 조속한 입법 보완 요청
상태바
중소기업계, 김종인 대표 찾아 경영제도 3법 등 조속한 입법 보완 요청
  • 중소기업뉴스
  • 승인 2020.11.16 13: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소기업 단체장, 김종인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 예방

김기문 중소기업중앙회장 등 중소기업 단체장들이 16일 국회 본관에 있는 김종인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을 방문해 최근 중소기업계 현안이슈를 전달했다. 이 자리에는 김영윤 대한전문건설협회장, 정달홍 대한기계설비건설협회장, 정윤숙 한국여성경제인협회장이 함께했다. 


중소기업계에서는 최근 입법현안 중 중소기업 부담가중이 예상되는 △중대재해기업처벌법 제정 △중소법인 초과유보소득 과세방침 △공정위 전속고발권 폐지, 상법개정안과 관련 우려하는 입장을 표명하였으며, △주52시간제 계도기간 연장 및 근로시간 유연화 △ 화관법 정기검사 유예 및 취급시설 기준개정을 위한 조속한 입법 보완 등을 요청했다. 

16일 국회를 찾은 김기문 중기중앙회장이 김종인 국민의힘 대표와 악수하고 있다.
16일 국회를 찾은 김기문 중기중앙회장이 김종인 국민의힘 대표와 악수하고 있다.

김기문 중기중앙회장은 오늘 방문에 대해 “기업을 옥죄는 법안이 하루가 멀다하고 쏟아지고 있어 우려가 매우 큰 상황”며이라 “중소기업이 당면한 경제위기를 극복하고 코로나 이후를 대비할 수 있도록 중대재해기업처벌법 등 중소기업이 걱정하는 입법현안에 대해 현장의견을 적극 반영해 줄 것을 요청했다”고 밝혔다.

16일 중소기업단체장들이 국회를 찾아 김종인 국민의힘 대표에게 중소기업계 현안에 대한 입장을 전달했다.
16일 중소기업단체장들이 국회를 찾아 김종인 국민의힘 대표에게 중소기업계 현안에 대한 입장을 전달했다.

김종인 국민의힘 비대위원장은 “중대재해기업처벌법 등에 대한 중소기업계의 우려를 알고 있다”면서 “현장의 의견을 충분히 수렴하여 입법대응하겠다”고 말했다.
이와 함께 “전속고발권 폐지 등 기업규제 3법은 잘못된 대기업 관행을 규제하기 위한 입법이지만 이로 인해 중소기업이 피해를 보는 일이 없도록 살피겠다”고 밝혔다. 


한편, 중소기업 단체장들은 지난 12일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대표를 방문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