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신입사원 대부분 한 자릿수 … 신입사원 채용 없어
상태바
올 신입사원 대부분 한 자릿수 … 신입사원 채용 없어
  • 손혜정 기자
  • 승인 2020.11.18 1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 한해 기업들의 대졸 신입사원 모집규모는 대체로 한 자릿수를 넘기지 못한 것으로 확인됐다.

18일 취업포털 인크루트에 따르면, ‘2020 신입사원 채용규모를 주제로 조사한 결과 올해 신입사원을 1명이라도 채용한 기업 비율은 67%. 지난해 85.5% 대비 18.5%p 감소한 것으로 대조를 보였다.

 

이들 기업에서 채용한 신입사원 규모를 자릿수로 선택하게 한 결과 (한 자릿수 채용)’0명대74.8%로 가장 많았다. 이에 비해 (두 자릿수 채용)’00명대22.7%3분의 1 이상 줄었고, (세 자릿수 채용)’000명대는 고작 2.5%에 불과했다.

인크루트는 앞서 지난 8월 하반기 채용동향조사를 통해 이를 예측했다. 당시 조사결과 기업 64.1%가 하반기 한 자릿수 신입채용계획을 밝혔던 것으로, 기업들이 예상보다 더 큰 폭으로 보수적인 채용에 나선 것이다.

특히 중소기업에서는 세 자릿수 채용이 아예 없었다. 기업별로는 대기업(한 자릿수 41.1%, 두 자릿수 47.1%, 세 자릿수 11.8%) 중견기업(한 자릿수 42.1%, 두 자릿수 57.9%) 중소기업(한 자릿수 89.2%, 두 자릿수 10.8%) 순으로 차이를 보였다. 특히 세 자릿수 채용은 대기업에서 유일(11.8%)했고, 중견 및 중소기업에서는 없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