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진공, 부산‧경남 스마트공장 공급기업과 간담회
상태바
중진공, 부산‧경남 스마트공장 공급기업과 간담회
  • 장택민 기자
  • 승인 2020.11.20 09: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지난 19일 부산 벡스코에서, 스마트공장 사후관리 협력방안 모색
- 스마트공장 도입‧활용부터 사후관리까지…선순환 체계 구축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이사장 김학도)은 지난 19일 오전 부산 벡스코에서 부산‧경남 스마트공장 공급기업과 스마트공장 사후관리 방안을 논의하기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중진공은 내년부터 스마트공장 사후관리 지원 사업을 추진해 스마트공장 보급‧확산 사업의 성과를 제고하고, 스마트공장 도입‧활용기업의 현장애로 해소 지원을 통한 선순환 체계 구축에 나선다.

스마트공장 사후관리를 위한 협력방안과 지원 방향성을 논의하기 위해 열린 이번 간담회에는 최학수 중진공 혁신성장본부장과 김철원 엔터빌더㈜ 대표 등 16명이 참석했다.

참석자들은 스마트공장 사후관리를 통한 활용도 제고 방안과 스마트공장 확산을 위한 공급기업의 역할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구체적으로 스마트공장 제조공정 표준화를 위한 교육 확대, 사후관리 지원 범위 확대, 신속한 애로해결을 위한 협의체 구성 등을 제안했다. 

중진공은 간담회에서 제시된 공급기업의 의견과 도입기업 활용실태점검에서 나온 문제점을 종합적으로 검토해 현장의 애로를 효과적으로 해결할 수 있는 스마트공장 사후관리 지원 사업을 설계한다는 계획이다.

최학수 중진공 혁신성장본부장은 “스마트공장 활용을 촉진할 수 있는 다양한 의견을 들을 수 있는 기회였다”며, “중진공은 스마트공장 도입기업과 공급기업, 유관기관 및 전문가와의 소통채널을 점진적으로 확대하고 의견을 수렴해 기업현장에서 체감할 수 있는 스마트공장 사후관리 지원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