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속도로 휴게소에서 스마트폰으로 주문·결제하세요"… 도로공사, 비대면 서비스 도입
상태바
"고속도로 휴게소에서 스마트폰으로 주문·결제하세요"… 도로공사, 비대면 서비스 도입
  • 임춘호 기자
  • 승인 2020.11.27 10: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디서든 스마트폰으로 메뉴 고르고, 결제까지 한 번에 가능
도로공사, 서비스 확대 위해 네이버㈜ 등 3개사와 26일(목) 협약 체결
올해 말까지 90개 휴게소 확대... ‘21년까지 전국 150개 휴게소 도입 계획
네이버 스마트 주문 (서울 만남의 광장 휴게소) [한국도로공사 제공]
네이버 스마트 주문 (서울 만남의 광장 휴게소) [한국도로공사 제공]

한국도로공사는 최근 언택트(비대면) 소비가 늘어남에 따라 고객의 편의성을 높이기 위해 고속도로 휴게소에서도 스마트폰으로 메뉴를 고르고, 결제까지 할 수 있는 비대면 주문 서비스를 도입했다고 27일(금) 밝혔다.

이용방법은 스마트폰 앱(App)을 이용하거나 테이블 또는 배너에 있는 QR코드를 찍어 주문하는 방식이며, 이로 인해 휴게소 직원과 고객간 접촉이 줄어 코로나19 감염 위험을 줄일 수 있고, 주문을 위해 줄을 서지 않아도 된다.

한국도로공사는 현재 해당 서비스를 서울 만남의 광장, 행담도 및 평택 휴게소 푸드코트 등 일부 휴게소에서 시범운영하고 있으며, 올해 말까지 전국 약 90개 휴게소, 2021년 말까지 전국 150개 휴게소로 확대할 계획이다.

한국도로공사는 안정적인 서비스 제공을 위해, 26일(목) 네이버㈜(스마트주문), NHN페이코(페이코오더), KG이니시스(테이블오더) 등 주요 서비스 제공업체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26일 김진숙 한국도로공사 사장(왼쪽)과 한성숙 네이버 대표이사가 원격 시스템을 통해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한국도로공사 제공]
26일 김진숙 한국도로공사 사장(왼쪽)과 한성숙 네이버 대표이사가 원격 시스템을 통해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한국도로공사 제공]

김성진 한국도로공사 휴게시설처장은 “비대면 주문으로 접촉을 최소화하고, 대기시간도 줄일 수 있어 고객들이 휴게소를 더욱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을 것“이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는 스마트 휴게소를 구축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