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종원 짬뽕맛’품질 관리할 인공지능 스타트업 뽑는다
상태바
‘백종원 짬뽕맛’품질 관리할 인공지능 스타트업 뽑는다
  • 중소기업뉴스
  • 호수 2290
  • 승인 2020.11.30 11: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기부‘대-스타 해결사 결승전 1탄’

백종원 더본코리아 대표가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과 함께 짬뽕 맛을 관리하는 인공지능(AI) 스타트업 선정에 나섰다.

중기부는 25일 서울 논현동 더본코리아에서 가맹점 음식맛 균질성 확보 및 품질관리 문제 해결을 위한 -스타 해결사 플랫폼 1탄 결승전을 열었다.

-스타 해결사는 여섯 개 분야별 대기업과 중견기업이 과제를 내면 스타트업이 해결하는 방식의 공모전이다. ·중견기업과 스타트업이 함께 문제를 해결하며 서로 부족한 역량을 보완하도록 하기 위해 마련됐다.

더본코리아는 그동안 가맹점을 직접 방문해 품질 및 서비스, 위생을 관리했으나 코로나19 사태로 가맹점 관리를 비대면 방식으로 전환하기 위해 이번 공모전에 참여했다. 더본코리아는 가맹점별 맛 품질 관리를 과제로 선택하고 가맹점마다 맛의 편차가 가장 큰 짬뽕을 소재로 정했다.

더본코리아 과제 풀이에는 스타트업 12곳이 참가했다. 이 중 여섯 개 기업이 결승전에 올라 다양한 푸드테크 기술을 선보였다. 맥솔루션은 음식에서 발생하는 주파수를 AI로 분석해 맛의 편차를 식별하는 기술을 내세웠다.

파이퀀트는 분광기술을 활용해 식자재의 신선도 등을 분석했다. 아비네트는 AI 영상 분석 결과를 토대로 음성 챗봇으로 조리 단계별 실시간 피드백을 제공했다.

백종원 대표는 스타트업의 기술력으로 자영업자의 음식맛 균질성을 분석하는 것을 보고 무한한 가능성을 발견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