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중앙회-중기부-LH ‘자상한 기업’ 업무협약
상태바
중기중앙회-중기부-LH ‘자상한 기업’ 업무협약
  • 김재영 기자
  • 호수 2290
  • 승인 2020.11.30 13: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설 분야 혁신조달 및 창업, 소상공인 재기 지원 ‘맞손’
지난 24일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에서 열린 ‘자상한 기업 업무협약식’에서 김기문 중기중앙회장(왼쪽부터),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변창흠 한국토지주택공사 사장이 협약식 후 기념촬영하고 있다.
지난 24일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에서 열린 ‘자상한 기업 업무협약식’에서 김기문 중기중앙회장(왼쪽부터),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변창흠 한국토지주택공사 사장이 협약식 후 기념촬영하고 있다.

중소기업중앙회(회장 김기문)는 지난 24일 여의도 중기중앙회에서 중소벤처기업부, 한국토지주택공사(LH)건설·건축분야 혁신조달 및 창업과 소상공인 재기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중소벤처기업부가 추진중인 자상한 기업시리즈에 한국토지주택공사가 22번째로 참여하고, 중기중앙회가 공동 지원사업 기획 및 수요 발굴을 위해 동참하면서 3자 협약으로 체결됐다.

자상한 기업이란 전통적인 1차 협력사 위주의 상생협력이 아닌, 기업이 보유한 역량과 노하우 등의 강점을 미거래기업·소상공인까지 공유하는 자발적 상생협력 기업을 말한다. 이번 협약에 따라 LH는 공공구매 확대, 스마트공장 보급 활성화 등 건설 중소기업의 국내·외 판로 및 기술혁신을 지원키로 했다.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중소기업중앙회(회장 김기문)와의 자상한 기업 업무협약에 따라 중소기업 자재·물품·용역 구매의 능동적 이행을 위해 내년 공공구매로 올해 대비 6000억원 가량 대폭 늘린 62000억원 규모 중소기업 제품을 구매할 계획이다.

조합추천 소액수의계약제도를 통한 제품 구매액도 올해 대비 두 배 이상 늘린다. 이밖에도 해외사업 공동참여 중소기업을 발굴하는 등 건설 중소기업 및 중소기업협동조합 판로확대를 지원한다.

또한 건설 관련 중소기업의 기술혁신을 위해서는 중기중앙회 등과 협력해 상생형 스마트공장 구축사업에 참여하는 한편, 중소기업 기술개발 활성화를 위해 신기술제품, 특허제품 등에 대해 한국토지주택공사 건설현장에 실증기회도 제공한다.

이외에도 한국토지주택공사는 건축특화 혁신창업 지원 시설 및 소상공인 희망 상가도 조성·보급하기로 했다. 먼저, 건축특화 혁신창업을 지원하기 위해 세종시에 주택성능품질분야 중소기업의 창업부터 사업화까지 지원하는 팹랩(제작실험실)2400규모로 조성하고, 한국토지주택공사가 보유한 임대상가를 활용해 중기부 소상공인 재기 지원프로그램에 참여하고 있는 소상공인에게 1년간 무보증금 조건으로 지원하는 희망상가를 보급키로 했다. 이번 업무협약에 대해 김기문 중기중앙회장은 중소기업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실무협의체를 구성해 지속적으로 점검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