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식품 분야 우수인재 3만2천명 양성 본격 추진
상태바
농식품 분야 우수인재 3만2천명 양성 본격 추진
  • 임춘호 기자
  • 승인 2021.01.17 2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1년 농식품 교육훈련계획 수립·운영

농식품공무원교육원은 17일 '2021년 농식품 교육훈련계획'을 발표하면서 올해는 "농정과제 추진을 뒷받침할 수 있는 농식품 분야의 우수한 인재를 양성하기 위해 162개 과정, 3만2000명을 대상으로 교육과정을 운영하는데 온 힘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집합교육이 어려운 환경에서 전체 교육 운영횟수의 27.5%를 원격교육으로 사전 편성하고, 2만7000명을 대상으로 62개 과정의 사이버교육을 병행해 실시할 계획이다.

2021년 교육훈련 추진계획 [농식품공무원교육원 제공]
2021년 교육훈련 추진계획 [농식품공무원교육원 제공]

이를 위해 △ 직원대상 콘텐츠(Micro-learning) 경진대회 △ 우수 동영상 제작 △ 사이버콘텐츠 신규 및 갱신 개발 △ 원격교육 운영 담당자 지정 운영 △ 원격교육 전용 스튜디오 설치 등 원격교육에 필요한 스마트 교육 기반을 마련한다

교육품질을 개선시키기 위해 최근 농정 현황 등을 반영해 20.3%를 신규과정으로 개발하고, 사이버교육과 집합교육을 연계한 혼합교육(Blended-learning)을 실시해 교육효과를 높인다.

또한, 농식품분야 우수강사 확보를 위한 △ 누리집 강사지원·추천 메뉴 개설 △ 강사공모제 실시 △ 강사 목록(Pool) 구축 등 강사모집을 다양화한다.

교육에 대한 상승효과를 제고시키기 위해 교육운영 전담부서의 운영체제를 팀제로 전환해 시범적으로 운영하고, 교육 소외계층인 공무직, 장기재직자가 교육에 참여할 수 있도록 과정을 신설해 교육 사각지대도 최소화시켜 나갈 계획이다.

2021년 미션·비전·전략목표 [농식품공무원교육원 제공]
2021년 미션·비전·전략목표 [농식품공무원교육원 제공]

또한, 4대 전략목표 달성 및 농정과제의 성과창출을 뒷받침하기 위해 △ 농식품 공직가치 확산 △ 사람중심 교육체계 확립 △ 농업·농촌 정책전문가 양성 △ 소통과 상생의 열린 교육을 중점적으로 추진한다.

우선, 농식품 공직가치와 국정철학, 농업·농촌의 가치 확산을 위해 탄소중립, 온실가스 감축을 위한 신재생에너지, 적극행정 실천, 건전한 노사관계 정립 등의 공직가치 및 국정철학 교육을 기본교육에 편성하고 13개 과정을 개설하고, 우리음식의 재발견, 농업유산의 이해, 치유농업, 4차 산업혁명과 농업 등 농업·농촌의 공익적·다원적 가치 전파를 위해 14개 과정을 각각 편성했다.

사람중심의 역량개발 교육체계 구축을 위해 농식품 공직자, 유관기관 종사자 및 농업인리더를 대상으로 직급별 역량교육, 유관기관 관리자 역량강화, 여성농업인 리더십 아카데미 과정 등 21개 과정을 편성해 운영한다.

농촌이 한국판 뉴딜의 핵심공간이 되도록 하고 농업의 미래를 준비할 수 있는 농업·농촌 정책 전문가 양성을 위해 소셜미디어와 농산물 유통, 동물복지 매니저, 농정현장과 소통하기 과정 등 61개 과정도 운영한다.

또한, 농식품분야 교육기관과 소통·협력하고, 인근 지역사회와 상생하는 열린 교육을 추진하기 위해 농식품 교육기관 간 인재 양성, 시설 공유 등 협약(MOU)을 체결하고, 지역주민과 학생을 대상으로 가족과 함께하는 농업·농촌 체험교육, 중학생 진로체험 강좌 등 5개 과정을 편성 운영한다.

김덕호 농식품공무원교육원장은 “사람과 환경이 중심이 되는 가슴 따뜻한 농정, 더불어 잘 사는 농업·농촌을 만들어 가는 농식품분야 인재를 키우는데 모든 역량을 집중하여 선도적인 교육기관으로서의 역할을 다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