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공정거래 자율준수 프로그램 인증제’시행
상태바
포스코‘공정거래 자율준수 프로그램 인증제’시행
  • 김재영 기자
  • 승인 2021.01.18 11: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협력기업에 연내 시행 … “철강업계 공정거래 문화 정착”

포스코는 국내 기업 최초로 공정거래 문화 정착을 위해 협력기업을 대상으로 공정거래 자율준수 프로그램 인증제도(PosCP)’를 실시한다고 지난 12일 밝혔다.

포스코가 마련한 이 인증제도는 설비·자재 공급사들이 공정거래 관련 법규 준수를 위한 내부 기준과 절차를 마련해 내부준법 시스템을 구축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인증을 취득한 우수기업에는 인센티브를 부여하는 프로그램이다. 먼저 포스코는 희망 기업을 대상으로 설명회를 거쳐 참여기업을 선정하고, 기업별 공정거래 자율준수 프로그램 체계 평가를 거쳐 인증할 계획이다. 포스코는 이 과정에서 참여기업들의 비용부담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맞춤형 법무서비스를 지원한다.

심사평가 기준은 공정거래위원회가 공정거래 자율준수 프로그램(CP) 인증 기준으로 삼고 있는 CP 기준 및 내부절차 마련 경영자의 의지와 지원 법 위반 임직원 제재 여부 등이다.

포스코는 인증된 기업에 각종 준법 관련 교육 서비스를 지원하고, 공정위의 CP 등급 평가에 참여해 등급을 취득할 수 있도록 컨설팅도 제공한다.

아울러 공급사 평가 때 가점을 부여하고, 부득이한 위법 상황이 발생할 때는 제재 감경 요소로도 반영할 예정이다. 포스코는 이달부터 관련 절차를 진행해 연말에 최초 인증을 추진하며, 설비·자재 공급사뿐만 아니라 협력사와 가공센터 등에도 순차적으로 제도를 확대 시행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