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지역 2차 재난기본소득, 동네 수퍼에서 편하게 사용하세요"
상태바
"경기지역 2차 재난기본소득, 동네 수퍼에서 편하게 사용하세요"
  • 임춘호 기자
  • 승인 2021.02.09 16: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수퍼마켓협동조합연합회, 2차 경기도 재난기본소득은 생존전략

한국수퍼마켓협동조합연합회(회장 임원배)는 9일 2차 경기도 재난기본소득(1인당 10만원)과 관련 경기지역 수퍼마켓 회원조합 9곳(부천시, 경기남부, 고양시, 경기동부, 안산시, 광명시, 경기북부, 경기김포, 경기동북부)을 대표해 연합회의 입장을 밝혔다.

임원배 한국수퍼마켓협동조합연합회 회장은 “1년이 넘게 지속된 코로나19 경제위기로 인해 골목상권 대표 업종인 수퍼마켓을 비롯한 소상공인들의 피해가 끊이지 않고 있는 와중에 2차 경기도 재난기본소득(1인당 10만 원) 지급은 가뭄에 단비를 만난 듯 반가운 일이며 소상공인들에게는 가장 힘들고 중요한 순간에 이뤄지는 생존전략에 해당된다”고 밝혔다.

또한 “설날을 앞두고 명절 연휴에도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와 모임 5인 이상 금지가 지속되고, 친지 모임의 금지와 고향 방문이 자제되는 등 예년과 같지 않은 설명절로 인해 선물 세트 등의 수요가 감소하여 매출감소를 걱정했는데 경기도의 전 도민 재난기본소득 지원으로 골목상권이 활기를 되찾고 매출 진작이라는 경제 효과를 극대화 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경기지역의 많은 수퍼조합원들이 매우 기뻐하고 있으며 재난기본소득이 작은 위로와 골목상권의 희망이 되었다”고 덧붙였다.

아울러 “명절 연휴를 앞두고 경기지역 소비자들이 재난기본소득 이용에 불편함이 없도록 경기도 9개 지역의 수퍼마켓협동조합 이사장들이 조합원들과 함께 성심을 모아 소비자를 모시겠으며 서비스의 극대화를 약속한다며 경기지역 재난기본소득을 동네수퍼에서 사용해 줄 것을 부탁한다”고 말했다.

한편 경기도는 전 도민에게 10만원씩의 재난기본소득을 지원하고 있으며 현재 대상자의 60% 이상이 신청한 것으로 알려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