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쇼핑몰 거래 증가세 둔화
상태바
e-쇼핑몰 거래 증가세 둔화
  • 양옥석
  • 호수 0
  • 승인 2003.03.17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움츠러 든 소비심리로 인해 1월 사이버쇼핑몰 거래액 증가율도 크게 둔화됐다.
통계청이 최근 발표한 ‘1월 사이버쇼핑몰통계조사결과’에 따르면 사이버쇼핑몰 거래액은 5천868억원으로 전달에 비해 0.2%(9억원) 늘어나는 데 그쳤다.
이는 지난해 8월(0.2%) 이후 가장 낮은 증가율로 설 특수로 거래액이 크게 증가할 것이라는 당초 예상을 빗나갔다.
지난해 설을 앞둔 1월에 13.3%, 추석이 있었던 9월에 6.7%증가했던 것과 비교하면 증가세가 급감한 것이다.
상품군별로는 설 명절로 농수산물 거래액이 42.7% 증가했고 건강에 대한 관심고조와 설 선물용 세트 판매 호조로 식음료 및 건강식품 거래액은 32.7% 늘었다.
가전·전자·통신기기와 컴퓨터 및 주변기기는 각각 14.2%, 7.5% 감소했다. 이는 전달에 각종 연말연시 이벤트로 판매가 호조를 보였던 데 따른 상대적인 요인도 작용한 것으로 분석됐다.
전체 거래액 구성비는 가전·전자·통신기기가 16.2%로 1위를 차지했고 컴퓨터와 주변기기(12.9%), 생활용품·자동차용품(11.7%), 의료·패션 및 관련상품(9.7%), 여행 및 예약서비스(7.5%) 순이었다.
사업체수는 전달보다 3.5% 증가한 2천996개이며 이중 개인사업체는 1천492개(49.8%), 회사법인은 1천458개(48.7%)로 나타났다.
지불결제수단으로는 신용카드(73.8%)가 가장 큰 비중을 차지했고 배송수단은 택배(83.2%)가 압도적이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