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첫 ‘미생물농약’ 탄생
상태바
국내 첫 ‘미생물농약’ 탄생
  • 없음
  • 호수 0
  • 승인 2003.03.29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바이오벤처기업이 개발한 미생물농약이 국가기관 공인 ‘미생물농약 1호’로 등록됐다.
㈜그린바이오텍(대표 이재호)은 자체 개발한 2종의 미생물농약이 최근 농업과학기술원에서 열린 농약품목관리 본위원회에서 미생물농약으로는 국내 처음으로 심의를 통과, 완제품으로 등록됐다고 최근 밝혔다.
미생물농약은 유용 미생물을 이용해 작물의 병해충을 방제할 수 있는 제품으로 지난 2000년 미생물농약에 대한 등록 기준이 고시된 이후 원료 등록은 여러차례 이뤄졌지만 완제품으로 정부 공인을 받은 미생물농약은 아직까지 없었다.
이번에 심의를 통과한 미생물농약은 고추역병용으로 개발된 특허균주(AC-1)를 이용한 ‘오이 흰가루병 살균제’와 비티(BT) 균주를 이용한 ‘배추좀나방 살충제’ 등 2종이다.
회사측은 조만간 이들 미생물농약을 각각 ‘탑시드’와 `솔빛채’라는 이름으로 시장에 출시키로 했다.
이 회사는 또한 올해 안으로 흰가루병균과 토마토 잿빛곰팡이병 방제약 등 2종의 미생물농약 완제품을 추가로 등록하는 한편 토마토 풋마름병(청고병), 잔디 브라운팻취, 고추역병 등에 대한 미생물농약도 2~3년 안에 등록을 마칠 계획이다.
회사 관계자는 “미생물농약 등록을 해야만 제품을 판매할 수 있기 때문에 2∼3년에 걸쳐 까다로운 약효시험과 독성시험, 이화학시험 등을 받았다”며 “농가에서 화학농약 사용량을 줄이고 친환경농산물을 손쉽게 생산할 수 있는 길을 열었다는데 큰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 97년 문을 연 이 회사는 현재 4년여에 걸치는 골프장의 생물학적 관리 경험을 축적하는 등 미생물 농약 및 미생물을 이용한 친환경 소재의 국내 최고 위치를 차지하고 있다. 특히 과채류의 수확 후 선도유지 미생물제제, 양식장의 수질정화 및 어병예방 미생물 제제 등 환경친화적인 농·수·축산제품 외에 기능성 식품소재의 개발, 항원 항체 반응을 이용한 진단키트의 개발 등 첨단생명공학 산업에 도전하고 있다.
문의 : 031-946-5614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