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통신 기술전략팀’ 구성
상태바
‘정보통신 기술전략팀’ 구성
  • 하승우
  • 호수 0
  • 승인 2003.05.06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보통신부는 급변하는 정보기술(IT)을 신속히 파악, IT신산업 육성정책에 반영하기 위해 이달중 ‘정보통신 기술전략팀’을 구성, 운영키로 했다고 최근 밝혔다.
기술전략팀은 통신과 방송기술, 유선과 무선기술의 융합현상, BT(바이오기술), NT(나노기술) 등 차세대 신기술의 발전, 유비쿼터스 시대에 대비한 다양한 신기술 출현 등 급변하는 기술변화를 효과적으로 정책에 반영하기 위해 구성되는 것이라고 정통부는 설명했다.
팀장은 신용섭 정보화기획실 정보보호심의관이 맡고 정통부의 기술직 과장 7명과 산·학·연 전문가 총 20명 내외의 팀원으로 구성된다.
기술전략팀은 IT신기술의 현황과 발전 전망을 분석, 정책과제를 발굴하고 IT산업 발전을 위한 연구개발 과제와 연구개발 체계를 논의하는 한편 각 실·국에서 추진하는 주요 기술정책에 대해 정통부 장관에게 자문한다.
기술전략팀은 월 1회 정기회의를 갖고 필요할 경우 수시로 회의를 소집하며 이슈에 따라 팀원외에 필요한 관계 전문가를 추가로 참여토록 할 계획이다.
특히 과학기술부, 산업자원부 등 타 부처와 관련이 있는 이슈를 논의할 경우에는 해당부처 공무원도 참여시켜 부처간 업무중복으로 인한 갈등을 원천적으로 해소키로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